2021.02.19 (금)

  • 맑음동두천 -7.4℃
  • 맑음강릉 -1.3℃
  • 맑음서울 -5.9℃
  • 맑음대전 -4.7℃
  • 맑음대구 -3.2℃
  • 맑음울산 -3.5℃
  • 맑음광주 -0.6℃
  • 맑음부산 -2.2℃
  • 구름많음고창 -0.9℃
  • 구름많음제주 3.9℃
  • 맑음강화 -7.4℃
  • 맑음보은 -7.5℃
  • 맑음금산 -8.0℃
  • 맑음강진군 0.2℃
  • 맑음경주시 -2.9℃
  • 맑음거제 -1.6℃
기상청 제공

[속보]구제역 확산 비상···경계 심각단계준해 대응키로

충북 충주 구제역 발생농가 반경 3km이내 우제류 가축 매몰처분

URL복사
충주에서도 구제역이 발생함에 따라 구제역 경계단계를 심각단계에 준해 대응키로하고 장태평 장관이 직접 진두지휘한다.

농림수산식품부는 구제역의심축으로 신고된 충북 충주시 소재 양돈농가와 강화군 한우 2농가에 대한 수의과학검역원의 정밀검사결과 오늘 오전 강화한우 1농가를 제외하고 2건이 양성(O-Type)으로 판명되었다고 밝혔다.
강화․김포지역을 벗어나 내륙지역인 충주지역에서 추가 발생함에 따라 긴급 가축방역협의회를 개최하고 방역대책을 논의하였다.

충주지역은 내륙교통의 중심지에 있고, 돼지의 경우 구제역 바이러스 전파력이 큰 것으로 알려져 있어, 발생농장으로부터 반경 3km 이내의 모든 우제류 가축을 신속히 매몰처분하기로 하였다

아울러 구제역 양성으로 판명된 강화지역 한우농가는 우선 500m까지 매몰처분 하되, 추가 확대 여부는 발생 추이를 지켜보면서 추후 논의하기로 하였다
농식품부는 아울러 내륙 한가운데서 구제역이 발생함에 따라 전국적으로 확산될 우려가 있다고 보고, 최고 수준의 위기관리체제를 갖추기로 하였다.

위기경보 수준은 “경계단계”를 유지하되 “심각단계”에 준하는 대응태세를 갖추기로 하고, 농식품부에 설치된 구제역대책본부 본부장(기존 제2차관)을 직접 장태평 장관이 맡아 진두 지휘하기로 하였다.

각 시․도, 시․군에도 모두 방역대책본부를 설치하도록 하고 그 동안 부단체장이 맡아오던 본부장을 단체장이 직접 맡도록 하였다.

방역당국은 충주지역에서 발생한 구제역을 조기에 차단하기 위해 관련 있는 농장 등을 신속히 파악하기 위한 역학조사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충주에서 발생한 구제역이 강화나 김포의 발생농장과 관련이 있는지 여부 등 발생원인을 조속히 파악하는 작업과 함께 사람, 차량 등의 왕래를 통해 서로 관련 있는 농가를 신속하게 추적하는 조사를 벌이고 있다.
한편, 정운찬 국무총리는 이날 오후 긴급 관계부처장관 회의를 소집하여 구제역 방역추진상황을 점검하고 방역 대책을 논의할 예정이다.
배너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라이프&health

더보기
해외시장 한국산 둔갑 ‘중국 농산물’ 방지대책 추진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는 해외시장에서 중국산 농산물의 한글 표기로 인한 소비자 혼란 및 한국산 수출 농산물의 피해를 막기 위한 대책을 추진한다. 최근 동남아 시장에서는 중국산 임에도 포장재 한글 표기로 인해 소비자가 중국산 과일을 한국산으로 오인하여 구매하는 등 한국산 이미지 저하가 우려되는 상황이다. 중국산 배 포장박스 겉면에 “한국배”로 표시하고 배에 두른 띠지 역시 그대로 모방하거나, 중국산 단감을 엉성한 한국말로 표기하여 판매하는 등의 문제가 발생하고 있다. 농식품부는 이러한 오인 표기로 인한 수출농가의 피해 및 한국산 이미지 훼손을 막기 위한 방안을 마련했다. 우선 태국, 베트남 등 한국산 식품의 인기가 높은 주요 시장을 중심으로 현지 유력TV·식품전문지와 SNS 등을 통해 오인 표기 사례와 공동브랜드 확인 등을 통한 한국산 구별 방법을 홍보하고, 대형마트 등 오프라인 매장에서는 진열대 태극기·공동브랜드 부착 및 QR코드 배너 비치로 소비자 인지도를 제고할 계획이다. 또한 농식품부는 소비자가 다양한 상품군 속에서도 한국산을 한눈에 알아볼 수 있도록 통일감 있는 스티커·띠지 디자인(색감, 글자체 등)을 개발하여 부착하도록 하고, QR코드가 포함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