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20 (수)

  • 맑음동두천 -2.0℃
  • 맑음강릉 2.2℃
  • 맑음서울 -0.3℃
  • 맑음대전 0.5℃
  • 맑음대구 3.1℃
  • 맑음울산 3.5℃
  • 맑음광주 4.6℃
  • 맑음부산 4.3℃
  • 구름많음고창 4.5℃
  • 흐림제주 10.6℃
  • 맑음강화 -2.9℃
  • 맑음보은 -2.2℃
  • 맑음금산 -1.8℃
  • 구름조금강진군 5.3℃
  • 맑음경주시 3.5℃
  • 맑음거제 6.4℃
기상청 제공

구제역 진행상황에 따라 돈가 형성

4천2백선에서 보합세 형성 … 당분간 상승세 기대 어려워

구제역이 전국으로 확산되면서 돈가에 큰 영향을 주고 있다. 돈가는 지난달 30일 4천225원(지육kg/당)을 기록하며 보합세를 형성했으며 구제역 진행 상황에 따라 돈가 흐름이 결정될 것으로 보인다.

강화지역 구제역은 최근 충남 청양 축산기술연구소까지 급속도로 확산되면서 전국 양돈‧한우농가 등의 피해가 커지고 있다. 또한 소비자들은 구제역이 인체에 무해하다는 것을 알고는 있지만 선뜻 돈육‧쇠고기 구입을 꺼리고 있는 실정이다. 반면 소비자들은 돈육‧쇠고기를 대신하여 닭‧오리의 소비를 늘리고 있다.

예전 돈가 추이를 살펴보면, 4‧5월 돈가는 상승세를 형성했으나 금년에는 구제역의 영향으로 보합세를 면하지 못하고 있으며 이러한 상태는 당분간 지속될 것으로 보여 양돈농가의 피해는 더욱 커질 것으로 예상된다. 전문가들은 양돈농가의 피해를 방지하기 위해서는 더욱 강화된 방역과 철저한 관리를 요구하고 있다.

돈가(4월26일~30일)는 26일 4천259원, 27일 4천261원, 28일 4천218원, 29일 4천173원, 30일 4천225원을 기록하며 보합세를 형성했다.

전국공판장 출하물량은 구제역으로 인한 이동제한으로 전주와 비교해 크게 늘지는 못한 약 1만두 가량이 출하됐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