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8.23 (목)

  • 흐림동두천 25.1℃
  • 흐림강릉 26.0℃
  • 서울 27.8℃
  • 대전 27.9℃
  • 대구 26.1℃
  • 울산 27.3℃
  • 광주 25.1℃
  • 흐림부산 26.6℃
  • 흐림고창 24.4℃
  • 흐림제주 26.5℃
  • 흐림강화 25.1℃
  • 흐림보은 27.2℃
  • 흐림금산 24.2℃
  • 흐림강진군 25.4℃
  • 구름조금경주시 26.4℃
  • 흐림거제 27.7℃
기상청 제공

[초점]계란 가격변동시 즉시 반영…가격정산제 도입

양계협회·계란유통협회, 계란 유통구조 개선 합의
한달에서 일주일 단위로 정산…가격결정 투명성 확보

양계산업의 수십년간의 관행으로 이뤄졌던 ‘후장기거래’의 문제와 폐단에 대한 공감대가 형성되면서 생산자와 유통업계간 가격정산제도 도입을 통한 계란 유통구조 개선 노력을 보이고 있어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사)대한양계협회(회장 이홍재)는 지난 3일 남기훈 부회장, 송복근 경기도지회장, 하병훈 포천지부장과 계란유통협회 김낙철 회장, 최홍근 비상대책위원장, 이상호 유통위원장이 참석한 가운데 계란 유통구조 개선을 위한 업무협의를 갖고 가격정산제도 도입에 합의했다.


이 자리는 생산자와 유통인과의 계란 거래에 있어 수십 년간 관행으로 이뤄졌던 후장기 가격 정산제도의 폐단과 개선의 공감대를 형성해 상생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협의 결과 앞으로 계란 거래가격(거래명세서 또는 계산서발급)을 1달 단위에서 1주일 단위로 정산하고 계란 가격도 주 2회 발표키로 합의했다. 또한 가격변동 시 즉시 반영해 가격 결정의 투명성을 확보키로 했다. 이로써 농가는 안전한 계란 생산에만 전념하고 유통인은 판매에만 전념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게 됐다.


대한양계협회와 계란유통협회는 앞으로 계란 소비 확대와 관련 정책 교류를 활발히 진행키로 하였으며 소비자가 원하는 안전축산물 공급에 적극 앞장설 계획이다.


한편 양계협회는 앞으로 1회 이상 농가들의 유통 상황을 면밀히 파악하여 지속적인 제도개선을 추진할 계획이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포토이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