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9 (화)

  • 흐림동두천 11.1℃
  • 흐림강릉 11.2℃
  • 서울 12.7℃
  • 대전 11.5℃
  • 대구 13.9℃
  • 울산 18.3℃
  • 광주 16.8℃
  • 부산 17.7℃
  • 흐림고창 13.8℃
  • 흐림제주 19.5℃
  • 흐림강화 10.5℃
  • 흐림보은 11.1℃
  • 흐림금산 11.3℃
  • 구름많음강진군 18.7℃
  • 흐림경주시 15.8℃
  • 구름많음거제 17.7℃
기상청 제공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한우

더보기
한우와 함께 축구 응원해요…“牛(우)~ 필승 코리아!”
전 세계인이 함께 즐기는 축구 대회가 4년 만에 화려한 막을 올렸다. 오는 24일 밤 10시 대한민국 국가대표팀의 첫 경기인 우루과이전을 앞두고 국민들의 이목이 쏠린 가운데, 경기를 관람하며 먹는 야식 메뉴에 대한 고민도 그 어느 때보다 진심이다. 이번 축구 대회는 개최국과의 시차가 6시간 나는만큼 우리나라 주요 경기 일정이 늦은 시각 집중되어 있어 집에서 경기를 보는 ‘집관족(집에서 관람하는 사람들)’이 다수일 것으로 예상되기 때문이다. 이에 한우자조금관리위원회(위원장 민경천, 이하 한우자조금)가 집관족을 위해 만들기 쉽고 응원하며 먹기 좋은 영양가 풍부한 한우 야식 메뉴를 소개한다. 또한, 한우자조금은 대한민국 국가대표 팀의 선전을 응원하기 위해 ‘牛(우)~ 필승 코리아! 한우 야식 토너먼트 이벤트’를 진행한다. 이번 이벤트는 경기를 응원하며 먹기 좋은 한우 야식을 고르는 16강 토너먼트 형식으로, 12월 2일까지 한우자조금이 운영하는 사이트 ‘한우유명한곳’에서 참여가 가능하다. 아울러 한우자조금 공식 인스타그램 계정에서는 태극전사를 응원하기 위한 댓글 이벤트도 함께 진행된다. 이벤트에 참여한 사람을 대상으로는 추첨을 통해 ▲한우선물세트 ▲한우 굿즈세트

양돈

더보기
“대체식품, 당장 기술력 뒷받침 안돼…육류 대체하지 못할 것“
전통축산 비하하고 비윤리, 비환경적인 산업으로 몰아가는게 문제 동물성 단백질 가치 전달하고 ’자원순환의 순기능‘도 함께 홍보해야 대한한돈협회(회장 손세희)는 21일 제2축산회관 대회의실에서 제3차 한돈산업발전협의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지난 4월 5일 출범한 한돈산업발전협의회 이후 3번째 회의로 지난 10월 5일 제3차 회의가 ASF 발생으로 연기된 바 있다. 한돈의 주요 전후방산업 단체 및 업계 대표가 참석한 가운데 열린 이번 회의에서는 ‘대체식품 시장 동향 및 대응안’과 ‘한돈 육성·지원법 제정(안)’에 대해 논의됐다. 첫 번째 주제인 ‘대체식품 시장 동향 및 대응안’의 논의에 앞서 중앙대학교 동물생물공학과 허선진 교수(이후 허 교수)의 발제가 있었다. 허 교수는 국내외 동향 및 대체식품의 업계 동향을 설명하며, “대체식품은 세계적 추세로 대체식품이 빠르게 축산을 대체할 것처럼 이야기되지만, 당장은 기술력이 아직은 뒷받침 되지 않을뿐더러 그렇다 하더라도 육류를 대체하지는 못할 것“이라고 개인적인 소견을 밝혔다. 허 교수는 ”환경, 건강, 종교, 동물복지 등의 이유로 기존의 축산식품의 문제가 있어 대체식품을 선택하겠다는게 소비자 입장이므로 한돈산업의 변화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