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2.26 (금)

  • 구름많음동두천 8.4℃
  • 구름많음강릉 7.5℃
  • 구름많음서울 12.0℃
  • 흐림대전 11.7℃
  • 흐림대구 8.9℃
  • 구름많음울산 9.3℃
  • 흐림광주 11.8℃
  • 흐림부산 9.5℃
  • 흐림고창 9.8℃
  • 흐림제주 11.9℃
  • 흐림강화 7.9℃
  • 흐림보은 9.6℃
  • 구름많음금산 10.6℃
  • 흐림강진군 10.9℃
  • 구름많음경주시 8.5℃
  • 흐림거제 10.2℃
기상청 제공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고병원성 AI 확산되나

더보기


라이브 발언대

더보기

경쟁력UP! 축산 신기술

더보기
축산 냄새, 실시간 자가 측정 가능해진다
농진청, 정보기술기업과 공동 냄새측정기 개발 농장주 컴퓨터나 스마트폰으로 수시 확인 가능 농촌진흥청(청장 허태웅)은 축산농장에서 발생하는 암모니아, 황화수소 등 축산냄새를 실시간으로 측정할 수 있는 냄새 측정기를 정보기술(IT)기업과 공동으로 개발했다고 22일 밝혔다. 축산 냄새에 지속적으로 노출되면, 후각이 냄새에 순응하거나 피로를 느끼는 현상이 나타나 대기 속 축산 냄새 물질을 인식하지 못하고 냄새 강도를 진단하기가 어려워진다. 이번에 개발한 축산 냄새 측정기는 축사 내·외부에 있는 암모니아 및 황화수소 농도와 온·습도를 동시에 측정할 수 있다. 축산 냄새 측정 결과는 농장주 컴퓨터나 스마트폰에서 수시로 확인할 수 있다. 연구진은 축사 내부에 설치되는 냄새 측정기가 부식될 우려가 있어 스테인리스와 알루미늄 등 하우징 재질을 사용해 내구성을 확보했다. 또한, 축사 내부는 분진, 수분 등이 많아 냄새 측정이 어려운 환경이기 때문에 공기를 펌프 및 포집관을 통해 냄새 측정기 안으로 주입하는 방식을 적용했다. 축산 냄새 물질 측정 주기는 실시간 또는 1시간 등 사용자가 원하는 대로 설정할 수 있다. 냄새 측정기를 활용하면, 객관적인 측정결과를 기반으로 축사 내


업계소식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그래픽뉴스

더보기

기자수첩

더보기
[기자수첩]청와대 국민청원까지 올라온 ‘온라인 마권 발매 허용’
요즘처럼 비대면이 필수인 시대에 역행하고 있는 온라인 마권 발매 금지를 허용해 달라는 청와대 국민 청원이 두번째 올라와 있다. 얼핏보면 경마장에 가지 않고 온라인으로 마권을 살 수 있게 해 달라는 것이 별 문제가 아닌 것처럼 보일 수 있다. 하지만 온라인 마권 발매를 금지하고 있는 이유를 보면 더 어이가 없을 정도이다. 시대에 맞게 우리나라도 온라인 마권을 판매하고 있었는데 마사회법에 온라인 마권 발매를 허용한다는 문구가 없다는 이유로 금지시켰다고 한다. 마사회법을 만들 당시에는 당연히 온라인 마권이란 단어가 들어가기 힘든 상황이었을 텐데 말이다. 중간에 이런 문구를 시대에 맞게 첨가했으면 되는 일이었다. 하지만 경마를 사행성으로 보는 시각에서는 온라인 마권을 허용해 주기가 부담스러웠을 것이다. 비대면시대에 온라인 마권 발매가 중단되다보니 경마를 해도 관중이 거의 없어 마권이 팔리지 않아 마사회가 적자를 보고 수익금으로 출연하는 축산발전기금도 낼 수가 없어지면서 문제가 크게 발생하게 된 것이다. 경마의 긍정적인 측면을 보고 부정적인 부분은 개선하는 것이 필요한 시점이다. 온라이 마권이 발매되고 있다면 최근의 마사회 적자와 이로 인한 피해가 최소화 되었을 것이

라이브 세미나

더보기
한·일정부 ‘코로나19 관련 낙농상황’ 인식차이 뚜렷
낙농육우협회 낙농정책연구소, ‘일본 유제품 수요확대 긴급대책 실시’ 내용 소개 일본, 코로나19 대책일환 낙농분야 추가 예산투입 결정 한국, 농식품부 반대로 낙농기반유지 위한 예산확충 불발 한일 정부의 코로나19 관련 낙농상황에 대한 인식차이와 함께 이에 따른 정책의 시각차가 확연한 것으로 드러났다. 최근 우리나라는 국회의 예산안 심의과정에서 낙농기반유지를 위한 낙농예산확충이 농식품부의 반대로 반영되지 못했다. 이에 비해 일본농림수산성은, 12월에 코로나19 관련 추가대책으로, ‘국산유제품 수요확대 긴급대책’을 마련해 낙농분야에 대한 추가예산투입을 결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국낙농육우협회 낙농정책연구소(소장 조석진)는, 28일 홈페이지 ‘해외낙농소식’란을 통해, 일본 농림수산성의 ‘국산유제품 수요확대 긴급대책 실시’내용을 소개하면서, 우리정부도 낙농기반이 붕괴되기 전에 재정투입을 통해, 코로나 사태에 따른 단기대책 및 낙농의 생산기반 유지대책을 조속히 수립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낙농정책연구소에 따르면, 일본 농림수산성은 지난 12월 15일 2020년도 제3차 보정예산에, 버터 등 과잉재고 해소대책으로, ‘국산유제품 수요확대 긴급대책사업(예산 : 16억 9천만

배너

새로나왔어요

더보기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