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9 (목)

  • 맑음동두천 7.5℃
  • 맑음강릉 4.8℃
  • 맑음서울 8.1℃
  • 맑음대전 6.3℃
  • 맑음대구 7.7℃
  • 맑음울산 8.4℃
  • 맑음광주 8.4℃
  • 구름조금부산 9.5℃
  • 구름조금고창 3.8℃
  • 구름조금제주 11.6℃
  • 맑음강화 8.5℃
  • 맑음보은 3.5℃
  • 맑음금산 4.6℃
  • 맑음강진군 8.5℃
  • 맑음경주시 5.4℃
  • 맑음거제 10.6℃
기상청 제공

전체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축산

더보기
환절기 한우·젖소 호흡기질병 등 특별관리 필요
미세먼지 노출시 이물질 털어낸뒤 구연산 소독제 분무 임신소는 분만 전후 전용 산후조리공간에서 관리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은 큰 일교차로 소의 면역력이 떨어지기 쉬운 환절기를 맞아 세심한 축사 관리를 당부하며 철저한 예방백신 접종을 권했다. 봄에는 건조한 공기가 소의 코 점막을 마르게 해 병원체가 체내로 유입 되기가 쉽다. 소가 황사와 미세먼지에 노출되면 폐렴 등 호흡기 질병에 걸릴 수 있으므로 주의한다. 평소 축산 농가에서는 소가 건강한 상태를 유지할 수 있도록 사육환경과 사양관리를 철저히 한다. 소에게 깨끗한 물과 품질 좋은 사료를 제공하고, 바닥은 깨끗하고 건조하게 유지한다. 황사 또는 미세먼지가 발생하면 축사 출입문과 환기창을 닫아 외부 공기와의 접촉을 줄인다. 소가 황사나 미세먼지에 노출됐을 경우에는 몸에서 이물질을 털어낸 뒤 구연산 소독제 등을 분무해 소독하며, 건강 상태를 세심하게 관찰한다. 임신한 소는 난산 예방을 위해 충분한 운동이 가능하도록 밀집사육을 피하고, 분만 전후에는 전용 산후조리 공간에서 관리한다. 특히 4월에 실시되는 소·염소 구제역 백신 일제접종을 놓치지 말고 이 기간 동안 빠짐없이 접종할 수 있도록 한다. 국립축산과학원 연구

농림/산림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