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18 (화)

  • 맑음동두천 -8.4℃
  • 맑음강릉 -2.0℃
  • 맑음서울 -7.5℃
  • 맑음대전 -4.5℃
  • 맑음대구 -3.6℃
  • 맑음울산 -2.8℃
  • 맑음광주 -2.4℃
  • 맑음부산 -2.1℃
  • 맑음고창 -3.0℃
  • 구름많음제주 2.9℃
  • 맑음강화 -6.1℃
  • 맑음보은 -7.7℃
  • 맑음금산 -6.3℃
  • 맑음강진군 -0.9℃
  • 맑음경주시 -3.6℃
  • 맑음거제 -1.5℃
기상청 제공

전체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경쟁력UP! 축산 신기술

더보기
농식품부, A-벤처스 제32호 업체로 에임비랩 선정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는 A-벤처스 제32호 업체로 ㈜에임비랩(대표 고병수)을 선정했다고 3일 밝혔다. 지난해 창업한 에임비랩은 사료빈 내 사료 잔량 및 사료 오염 정도를 무선으로 측정하고, 사료 소진 알림 기능과 주문 및 배송관리까지 가능한 종합솔루션을 개발했다. 육류의 수요와 생산량은 증가하고 있지만, 한국의 사료 관리시스템은 낙후되어 있다. 사료빈 내 사료 잔량을 육안으로 확인하거나 사료 수요예측이 어려워 사료 회사가 농가를 수시 방문하는 등 수동적이며 노동집약적으로 운영되고 있다. 이를 해결하기 위해 에임비랩은 소규모 측정용 IOT 장비(피드매니저)를 개발하여 축산농가가 직접 설치하고 사료빈 내 사료 잔량, 오염상태, 온도 등의 정보를 측정할 수 있게 되었다. 측정된 정보는 앱(마이피드)을 통해 실시간 확인이 가능하며, 축산농가는 사료 소진 알림 시 앱으로 사료 정보를 비교하여 구매할 수 있다. 기존 타사 사료 관리 제품들은 200~700만원 이상의 높은 가격으로 축산농가에 경제적 부담이 있었는데, 에임비랩은 1/10수준인 30만원대 가격으로 설치가 가능하다. 또한, 사료 회사도 에임비랩 솔루션을 통해 축산농가들의 사료 잔량을 모니터링하여 배송계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