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7.12 (목)

  • -동두천 26.5℃
  • -강릉 31.7℃
  • 흐림서울 27.4℃
  • 흐림대전 30.1℃
  • 구름조금대구 30.7℃
  • 구름많음울산 31.1℃
  • 구름많음광주 30.6℃
  • 구름많음부산 29.6℃
  • -고창 30.7℃
  • 구름조금제주 29.0℃
  • -강화 24.2℃
  • -보은 29.2℃
  • -금산 29.3℃
  • -강진군 29.2℃
  • -경주시 32.8℃
  • -거제 31.0℃
기상청 제공

“여름철 건물섭취량 부족, 고영양 사료로 극복”

천하제일사료, ‘제8회 행복목장 만들기 페스티벌’서 미래 낙농방향 제시


천하제일사료(총괄사장 윤하운)가 ‘제8회 행복목장 만들기 페스티벌’을 통해 변화하는 시대의 흐름에 대응하는 미래 낙농 방향을 제시했다. 

2011년부터 시작된 ‘행복한 목장 만들기’는 낙농사업의 새로운 방향을 제시하고 건강한 젖소를 통해 목장의 수익을 향상시키고자 열리는 행사이자 새로운 정보를 공유하는 장으로, 매년 실시돼 8년째 이어져오고 있다. 
올해로 8년째를 이어오고 있는 ‘행복목장 만들기 페스티벌’은 지난 9일 충남 홍성낙농농협 대회의실에서 40여명의 사양가들을 대상으로 시대의 변화에 대응할 수 있도록 4차 산업혁명과 낙농 ICT 기술 접목 현주소에 대해 알아보는 자리로 마련됐다. 

낙농 PM 이덕영 부장은 ‘2018 낙농 전망 및 하절기 사양관리’에 대한 발표를 통해 2018년 주요 이슈 및 변화하는 산업 환경에 대한 논의를 진행했다. 하절기 사양관리에 있어서 “TMR 입자도의 중요성과 함께 별도의 하절기 배합비를 운영해야 한다.”고 밝혔다. 또한 “특히 하절기에는 고영양의 사료 급여를 통해 건물섭취량 부족으로 인한 생산성 저하를 최소화하여야 한다.”고 설명하며, “천하제일사료의 탑드레싱 제품 ‘밀크웨이’ 와 ‘봉쥬르 버켓’의 효과적인 활용”을 강조했다. 

이어 ‘제 4회 오트밀 콘테스트 시상’을 통해 분만 후 송아지 관리의 노하우를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번 행사를 주관한 김기휘 부장은 ‘4차 산업혁명과 낙농 산업’에 대한 논의를 진행하며 “4차 산업혁명을 통한 ICT가 접목된 스마트팜은 편리성, 생산성 증가, 인건비 절감 등의 여러 장점이 있다.”고 강조했고, 현재 ICT 기술과 낙농 산업의 접목 사례에 대해 자동 급이기, 로봇착유기, 발정탐지기 등을 예시로 설명했다. 

또한 “목장의 모든 착유소는 각기 필요로 하는 영양소 요구량이 다르기 때문에 자동 급이기를 통한 개체급여가 필요한데, 자동급이기 활용도가 높은 사료는 바로 천하제일 대표 낙농 제품인 ‘원샷’이다.”이라고 밝히며, “’원샷’ 프로그램은 개체별 영양소 요구량을 모두 충족시키는 사료”라고 강조했다.

행사를 마무리하며 선양선 부사장은 “천하제일사료는 우리 낙농 농가와 함께 행복한 목장을 만들기 위해 언제나 다방면에서의 노력을 아끼지 않고 있다. 특히 변화하는 시대의 흐름에 대응하는 천하제일의 차별화된 제품과 함께 판매조직의 전문적인 서비스로 고객 성공을 함께 이뤄나가겠다.”고 강조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포토이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