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7.05 (목)

  • -동두천 24.2℃
  • -강릉 20.9℃
  • 구름많음서울 27.0℃
  • 구름조금대전 28.4℃
  • 대구 21.9℃
  • 울산 22.3℃
  • 흐림광주 26.1℃
  • 부산 23.1℃
  • -고창 26.6℃
  • 흐림제주 25.1℃
  • -강화 25.6℃
  • -보은 27.6℃
  • -금산 26.4℃
  • -강진군 26.6℃
  • -경주시 21.6℃
  • -거제 23.5℃
기상청 제공

미국, 가당음료 소비저감 정책 채택

잠재적 건강영향 소비자에게 알리는 경고표시 사용 등 증거중심 전략지지

미국 의학협회(AMA)는 미국인들의 당류 섭취 줄이기 방안의 일환으로 가당음료 소비를 저감화하는 정책을 채택했다.


해당정책은 가당음료에 세금을 부과하고, 초등학교 및 중학교에서 가당음료를 구매할 수 있는 선택권을 없애며, 가당음료 소비가 미치는 잠재적 건강 영향을 소비자에게 알리는 경고표시 사용 등과 같은 증거 중심의 전략을 지지한다.


또 연구진은 가당음료 소비를 줄이는 방안으로, 1회 제공량 조절, 보육원, 직장, 공공장소에서 가당음료 판매제한, 아이들에게 마케팅 제한 등과 같은 전략을 제시했다.


병원 및 의료시설에서 물, 무착향 우유, 커피, 무가당 차와 같이 더 건강한 음료를 판매하는 것을 권장한다. 해당 시설은 자동판매기에서 판매하는 음료 가격 옆에 칼로리를 표시해야 한다.


의사들은 환자들에게 가당음료가 건강에 미치는 영향을 알려주고 가당음료를 마시는 대신 더 건강한 음료의 중요성을 알려줄 것을 권장한다.


미국 의학협회 위원은 “지나친 당 소비는 국가의 제일 큰 질병과 관련돼 있으며, 가당음료 소비 제한은 해당 질병을 예방하는 장기적인 방안이며, 건강을 증진시키고, 만성질병 치료에 소요되는 의료비도 줄일 수 있다”고 전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포토이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