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0 (수)

  • 흐림동두천 22.7℃
  • 흐림강릉 23.2℃
  • 서울 24.3℃
  • 대전 22.1℃
  • 천둥번개대구 22.8℃
  • 흐림울산 23.9℃
  • 흐림광주 25.0℃
  • 부산 24.8℃
  • 흐림고창 25.7℃
  • 흐림제주 30.0℃
  • 흐림강화 23.1℃
  • 흐림보은 22.2℃
  • 흐림금산 21.4℃
  • 흐림강진군 27.2℃
  • 흐림경주시 23.7℃
  • 흐림거제 24.8℃
기상청 제공

카자흐스탄에 ‘한국형 스마트팜’ 1720만불 수출계약

농업기술실용화재단, 북방시장 개척 플랫폼 활용 러시아 극동 진출 계획


농업기술실용화재단(이사장 박철웅)은 22일 코트라(KOTRA)가 주관한 ‘한-카자흐 비즈니스 파트너쉽’ 행사에서 한국형 스마트팜 수출계약을 성사시켰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수출은 총 24ha 규모의 딸기·오이·토마토용 스마트팜 시설 및 시스템에 대한 것으로 한국기업체인 ㈜나래트랜드와 카자흐스탄 현지 기업 2개사와의 계약으로 총 계약액은 1,720만달러이다.


이외에도 재단은 한국형 스마트팜의 우수성을 현지에 알리기 위해 코트라와 공동으로 행사장 내 ‘한국형 스마트팜 홍보관’을 운영하며 현지 바이어와 상담을 진행해 그 결과 현지 4개 업체로부터 17ha, 약 1,200만달러 규모의 스마트팜 추가 설치 요청을 받았다.


실용화재단은 중앙아시아의 허브 카자흐스탄 테스트베드를 농업분야 북방시장 개척의 플랫폼으로 활용하여 ‘스마트팜 패키지’가 러시아 극동까지 진출할 수 있도록 사업을 적극 확대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재단은 오는 11월 카자흐스탄 알마티 테스트베드 현장에서 현지 KOTRA 무역관과 협력하여 중앙아시아 및 러시아 바이어를 초청하여 ‘스마트팜 패키지’ 시연회를 개최하고, 한국 기업들과 수출 상담을 할 수 있는 자리를 마련할 계획이다.


박철웅 이사장은 “이번 수출계약을 계기로 한국형 스마트팜이 북방시장 진출의 첨병 역할을 할 것” 이라면서 “이는 우리나라 농업분야 수출의 새로운 성장동력이 될 것으로 확신한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관련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