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16 (화)

  • 흐림동두천 23.5℃
  • 흐림강릉 22.1℃
  • 박무서울 23.1℃
  • 맑음대전 25.4℃
  • 구름많음대구 25.2℃
  • 구름많음울산 25.7℃
  • 구름많음광주 25.5℃
  • 구름많음부산 25.9℃
  • 구름많음고창 26.1℃
  • 맑음제주 25.4℃
  • 구름많음강화 25.0℃
  • 구름많음보은 24.5℃
  • 구름많음금산 24.8℃
  • 맑음강진군 25.1℃
  • 구름많음경주시 25.8℃
  • 맑음거제 26.7℃
기상청 제공

국유림 명품숲 ‘소백산 천동계곡으로 놀러 오세요’

산림청, 울창한 숲과 기암괴석 많아 인기 피서지로 선정


본격적인 휴가철을 맞아 숲 여행을 계획하고 있다면 시원한 계곡물과 수려한 기암괴석 등을 볼수있는 소백산 천동계곡은 어떨까? 산 오름이 완만해 쉽게 비로봉 정상까지 오를수 있어 가족단위 여름철 피서지로도 제격이다.


산림청(청장 김재현)은 지리산·설악산·오대산에 이어 네 번째로 면적이 넓은 충청북도 단양군에 소재한 소백산 천동계곡 숲을 7월 추천 국유림 명품숲으로 선정했다.


한국의 100대 명산 중 하나로 선정되기도 한 소백산은 생태·환경적 가치를 보전하기 위해 1993년부터 ‘산림유전자원보호구역’으로 지정·관리되고 있는 곳으로 소백산 천동계곡은 비로봉에서 발원한 물줄기에 의해 형성된 계곡으로, 소백산 정산에 오르는 6.8km 가장 짧은 코스로 알려져 있다.


완만한 산오름과 기암괴석 등 볼거리가 많아 등산객들로부터 인기가 높은 천동계곡 주위는 활엽수가 빼곡히 들어서 음이온, 피톤치드 등 산림치유도 즐길 수 있어 여름철 피서지로도 인기가 많다.


강대석 국유림경영과장은 “본격 휴가철을 맞아 숲 여행을 준비 중인 국민들에게 소백산 천동계곡 숲은 좋은 휴식처가 될 것”이라며 “천동국민관광지와 주변의 고수동굴, 도담삼봉 등의 명소도 찾아가 보시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한편 산불예방과 자연경관 보전을 위해 산불조심기간인 봄철(2. 15.∼5. 15.)과 가을철(11. 1.∼12. 15.)에는 일부 구간의 입산이 통제될 수 있다.

배너

관련기사



삼복더위 쯤이야! “우리 축산물로 더위극복”
1년중 무더위가 가장 심하다는 삼복중 첫 번째인 초복이 지났다. 초복은 하지로부터 세 번째 경일(慶日·천간이 경으로된 날)이다. 복날은 열흘 간격으로 오기 때문에 초복에서 말복까지는 20일이 걸린다. 복(伏)이란 단어는 사람이 더위에 지쳐있다고 해 붙여졌다고 한다. ‘삼복더위’라는 단어도 1년중 가장 더운날을 의미하며 음기가 양기에 눌려서 업드려 버린날이란 뜻으로 여름철중에서 가장 더운 시기인 삼복기간에서 따왔다고 한다. 본격적인 삼복더위를 맞아 축산업계는 물론 유통업계가 다문화가족 후원행사는 물론 온라인?SNS를 통한 다양한 할인행사와 이벤트를 진행하며 더위에 지쳐 잃기쉬운 입맛찾기에 나서고 있다. # 한우자조금, ‘여름 몸보신은 역시 한우곰탕’전 진행 한우자조금관리위원회(위원장 민경천)가 본격적인 여름철을 맞아 '여름 몸보신은 역시 한우곰탕!' 기획전을 진행하고 있다. 온라인몰 ‘한우유명한곳’에서 진행하고 있는 '여름 몸보신은 역시 한우 곰탕!' 기획전은 ▲ 녹색한우 ▲대관령한우 ▲동횡성농협한우 ▲민속친한우 ▲영월동강한우 ▲장수한우 ▲지리산순한한우 ▲총체보리한우 ▲치악산한우 ▲횡성축협한우 등 국내 한우브랜드를 대표하는 10개업체가 참여해 풍부하고 진한 맛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