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25 (목)

  • 흐림동두천 28.8℃
  • 흐림강릉 32.1℃
  • 구름많음서울 30.9℃
  • 흐림대전 26.6℃
  • 구름많음대구 30.6℃
  • 구름많음울산 27.8℃
  • 구름조금광주 29.8℃
  • 구름많음부산 29.2℃
  • 구름많음고창 31.2℃
  • 소나기제주 30.5℃
  • 흐림강화 27.4℃
  • 흐림보은 26.8℃
  • 구름많음금산 27.2℃
  • 구름조금강진군 30.1℃
  • 맑음경주시 31.1℃
  • 구름많음거제 28.8℃
기상청 제공

마사회, 레저산업 건전 발전을 위한 공동 협의회 개최

 

10일 한국마사회(회장 정기환) 본사에서 ‘사행산업의 건전한 발전을 위한 합법시행기관 건전협의체(가칭) 회의’(이하 협의회)가 최초로 시행됐다. 협의회에는 대한민국의 경마, 경정, 경륜사업의 안정적인 시행과 건전화를 책임지는 한국마사회, 국민체육진흥공단, 창원레포츠파크, 부산시설공단의 임직원 10명이 참석했다.

 

이날 협의회에서는 △ 국민이 공감할 수 있는 건전화 사업 △ 레저산업을 통한 국가경제 기여 확대 △ 기타 최근 온라인 판매가 도입 되고 있는 업계 기관 간의 상호 협력방안 등이 논의됐다.

 

국민 공감 건전화 사업과 관련해서는 ‘청소년 불법도박 중독’이 화두에 올랐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자료에 따르면 도박중독으로 병원을 찾은 청소년의 수가 지난 5년간 3배 가까이 늘어날 정도로 심각성이 커지고 있다. 한국마사회와 국민체육진흥공단은 보유한 전문 상담인력을 활용하는 사업을 제안했다.

 

전문 상담가들이 직접 교육 현장을 찾아 예방교육을 실시하고 학생과 학부모를 대상으로 중독 상담을 무상으로 진행하는 방안에 머리를 모았다. 중독 전문 상담가들은 불법도박의 유인책이 되기도 하는 게임중독 문제까지 함께 다룰 수 있기 때문에 실효성은 더욱 클 것으로 기대가 모아졌다.

 

레저산업의 국가경제 기여 방안으로는 지난해 1,204억 원의 해외매출을 달성한 한국마사회의 경주실황 수출사업이 거론됐다. 협의회는 경마에 이어 경륜과 경정 등 국내 레저산업의 해외진출 방안에 대해 의견을 주고받았다. 한국마사회는 지난 10년간의 해외진출 경험을 바탕으로 협의회 기관들과 지속적인 협력을 이어 갈 것을 다짐했다.

 

협의회는 앞으로도 정기적인 교류를 통해 합법산업의 건전화와 지속 발전을 위한 정책을 개발할 계획이다. 시범운영을 통해 효과성이 입증된 정책은 사행산업통합감독위원회의 정책에 반영될 수 있도록 적극 건의할 예정이다.

배너
배너

관련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