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6 (일)

  • 흐림동두천 17.6℃
  • 흐림강릉 24.4℃
  • 서울 19.3℃
  • 대전 21.7℃
  • 흐림대구 23.5℃
  • 흐림울산 23.6℃
  • 광주 21.8℃
  • 부산 21.3℃
  • 흐림고창 ℃
  • 흐림제주 22.8℃
  • 흐림강화 18.0℃
  • 흐림보은 21.0℃
  • 흐림금산 23.7℃
  • 흐림강진군 20.7℃
  • 흐림경주시 25.1℃
  • 흐림거제 21.3℃
기상청 제공

식품/금융

aT·숭실대, 저탄소 식생활 확산·미래인재 육성 업무협약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사장 김춘진)와 숭실대학교(총장 장범식)는 15일 숭실대학교에서 저탄소 식생활 확산과 농수산식품 분야 미래인재 육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양 기관은 향후 ▲ ‘저탄소 식생활 실천 운동’ 동참으로 먹거리 탄소중립 등 ESG 가치 확산 ▲ 농수산식품 분야 미래인재 육성과 청년 취·창업 역량 강화 협력 ▲ 농수산식품 산업 발전을 위한 인력·기술·정보 교류 ▲ 안전한 공공 급식으로 학생건강 제고와 급식산업 활성화 등에 힘을 합치기로 했다.

 

김춘진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사장은 “이번 협약으로 숭실대학교의 1만 7000여 학생과 임직원이 저탄소 식생활 실천 운동에 동참하게 돼 기쁘다”라며, “숭실대의 교훈인 진리와 봉사의 정신을 담아 하나뿐인 지구를 지키고 대한민국이 국제사회에서 탄소중립 실천의 주도적 역할을 하도록 저탄소 식생활 확산에 적극 힘써달라”라고 당부했다.

 

UN 식량농업기구(FAO)에 따르면 먹거리 관련 온실가스 배출량은 전 세계 온실가스 배출량의 31%를 차지할 만큼 심각한 상황이다. 이에 공사는 먹거리 분야 탄소중립을 위해 ‘저탄소 식생활 실천 운동’을 도입해 지난 2021년부터 전국 34개 행정·교육 광역자치단체를 비롯한 협회·단체·해외업체 등 국내외 35개국 612개 기관과 협약을 맺고 저탄소 식생활 세계화에 앞장서고 있다.

 

‘저탄소 식생활 실천 운동’은 저탄소·친환경 인증 농축산물과 탄소 흡수율이 높은 해조류·어패류 등 수산물, 유통 과정에서 탄소 배출이 적은 식재료 등으로 식단을 구성하고, 가공 처리 시 버려지는 식품 폐기물을 최소화하며, 잔반 없는 식사를 함으로써 먹거리의 생산-유통-가공-소비 전 과정에서 발생하는 온실가스 배출을 줄이는 생활 실천 캠페인이다.

배너
배너

관련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