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7.02 (월)

  • -동두천 23.9℃
  • -강릉 23.9℃
  • 서울 24.2℃
  • 대전 23.7℃
  • 흐림대구 28.4℃
  • 흐림울산 27.9℃
  • 흐림광주 28.0℃
  • 흐림부산 28.2℃
  • -고창 27.6℃
  • 흐림제주 29.3℃
  • -강화 24.2℃
  • -보은 22.2℃
  • -금산 22.2℃
  • -강진군 28.3℃
  • -경주시 26.4℃
  • -거제 30.3℃
기상청 제공

“하림, 2030년 가금식품 세계 10위권 도약”

하림 박길연 신임 사장 취임식에서 비전 제시
2020년 매출 1조원 돌파·농가소득 2억달성도 약속


“2020년까지 매출액 1조원 돌파, 농가소득 2억2,000만원을 달성하겠다.”


2일 박길연 신임 대표이사 사장은 전북 익산시 익산공장에서 열린 취임식을 통해 이같이 포부를 밝히며 2030년까지 가금식품분야 세계 10위권 도약의 비전을 제시하며 본격적인 업무에 돌입했다.


박 사장은 “2023년이면 미국산 수입 닭고기 관세도 완전히 철폐되어 국내 시장이 사실상 완전 개방됨으로써 무한 경쟁 체제로 돌입하게 된다”고 지적하고 “지난해부터 약 2,000억원을 투입해 익산공장을 증축, 리모델링하고 있으며, 올해 연말이면 완공해 최첨단의 시설과 운영시스템을 갖춘 닭고기 가공종합센터 가동에 들어가게 된다”고 밝혔다.


또한 “이번에 새롭게 변신하는 익산공장은 국산 닭고기 품질경쟁력을 선도하며 수입산으로부터 국내시장을 완벽히 방어하는 전진기지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하림 익산공장은 최신 생산설비와 각종 첨단 부대시설을 갖춘 ‘스마트 팩토리’로, 1인 소비시대에 맞춘 소단량 제품 및 가공제품을 생산하는 등 대한민국 3세대 닭고기 산업을 이끌 계획을 세우고 있다.

또한 박 사장은 “2030년까지 가금식품분야 세계 10위권 도약”과 더불어 2020년까지 매출액 1조원 돌파와 농가소득 2억2,000만원 달성을 약속했다.


박 사장은 “우리나라 닭고기 산업의 새로운 표준을 제시하게 될 스마트 팩토리가 완성되면 최고 품질의 제품으로 글로벌 경쟁력을 만들어 낼 수 있기 때문에 두 가지의 목표달성은 결코 어려운 일이 아닐 것”이라고 장담한다.

박사장은 “하림의 역사는 끝없는 도전의 역사이며, 그 정신은 그대로 하림의 문화로 자리 잡고 있다”고 밝히며 글로벌 기업으로 가기 위한 하림의 힘찬 발걸음에 많은 격려와 응원을 부탁한다“고 말했다.


박길연 신임 ㈜하림 사장은?

박길연 사장(56)은 1985년 서울대 축산학과를 졸업한 후 ㈜천하제일사료에 입사해 사육현장에서 판매본부장을 맡았고, ㈜올품의 영업본부장을 거쳐 기획조정실장을 역임했다. 2009년부터 ㈜한강씨엠 대표이사를 맡아 닭고기 계열화사업의 사육과 생산, 영업과 경영까지 전 부분을 두루 경험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포토이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