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2 (화)

  • 맑음동두천 12.1℃
  • 맑음강릉 14.3℃
  • 구름조금서울 16.5℃
  • 구름많음대전 15.6℃
  • 흐림대구 15.0℃
  • 흐림울산 16.9℃
  • 흐림광주 16.8℃
  • 구름많음부산 18.1℃
  • 흐림고창 15.4℃
  • 구름많음제주 19.9℃
  • 맑음강화 14.2℃
  • 흐림보은 11.3℃
  • 구름많음금산 12.2℃
  • 흐림강진군 15.2℃
  • 구름많음경주시 13.2℃
  • 흐림거제 17.7℃
기상청 제공

팜스코, 한돈혁신센터 건립기금 1억5천만원 쾌척

정학상 대표 “한돈혁신센터 성공과 돈가안정에 함께 협력할 것” 약속

URL복사


(주)팜스코(대표이사 정학상)는 지난 21일 대한한돈협회를 방문하고 하태식 회장에게 한돈혁신센터 건립기금 1억5천만원을 기탁했다.


㈜팜스코 노경탁 상무는 한돈혁신센터 건립기금을 전달하면서 “최근 돈가하락으로 한돈농가의 어려움이 많지만 한돈협회가 중심이 되어 산업을 건전히 이끌고 있다”고 말하고 “협회가 추진 중인 한돈혁신센터를 통해 축산냄새 해결 등 한돈사업 이미지 개선과 종돈개량사업, 양돈 생산성 향상을 위한 ICT 융복합 표준모델 설치 등 한돈사업의 경쟁력 제고에 큰 힘이 되길 바란다”고 기탁사유를 밝혔다.


이에 하태식 한돈협회장은 “축산업의 지속적인 발전을 위해 좋은 동반자 관계를 유지하고 있는 팜스코에 거는 기대가 자못 크다”고 밝히고, “보내주신 기금은 한돈혁신센터 건립을 위해 의미있게 사용하겠다”고 화답했다.


㈜팜스코는 종돈, 사료, 신선육, 육가공, 축산 환경 및 분뇨 등 한돈산업과 관련한 모든 산업 기반을 갖추고 한돈 농가에 제공하는 상생 모델을 갖추고 있다.  또한 직접 한돈을 육성하는 한돈 산업의 일원으로서 최근 수입돈육의 증가와 자급율 하락, 돈가하락 등으로 심각한 위기상황에 있는 한돈산업에 경쟁력을 갖추기 위하여 동반자의 역할을 다하고 있으며, 축산전문기업으로 한국 사료업계 및 축산업계의 발전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


㈜팜스코는 최근 2019년 사업전진대회를 통해 ‘All 4 One’이라는 슬로건을 제시하고, ‘팜스코 내 4개의 공장(안성·정읍·제주·칠곡)의 성공적인 운영을 바탕으로 4차 산업혁명시대에 새로운 가치를 창출하자는 목표 아래 힘찬 도약을 선언한 바 있다.

관련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라이프&health

더보기
‘농업경영체 등록확인서’ 거주지 읍면동에서 발급 가능
앞으로 농업(임업) 관련 융자·보조금 등 신청에 필요한 ‘농업경영체 등록확인서·증명서’를 거주지 가까운 읍·면·동에서 발급받을 수 있게 돼 한결 편해질 것으로 보인다. 행정안전부(장관 진영),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 산림청(청장 박종호)은 22일부터 ‘농업경영체 등록확인서’와 ‘농업경영체 증명서’ 2종의 증명서를 전국 시·군·구 및 읍·면·동에서 발급 받을 수 있도록 개선했다고 21일 밝혔다. 농업경영정보는 농업(임업) 경영현황에 대한 빅데이터로, 농업(임업)인은융자·보조금 등 지원을 받으려면 농업경영체로 등록해야 한다. 그 동안 2종의 증명서를 발급 받으려면 농업인은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전국 130개소), 임업인은 지방산림청·국유림관리소(23개소)를 방문해야 하는 불편이 있었다. 농림사업정보시스템이나 무인민원발급기를 통해서도발급이 가능하지만, 디지털 기기에 익숙하지 않은 고령층의 농업(임업)인은 대다수가 직접 방문*하여 발급받는 실정이다. 이에 행안부·농식품부·산림청은 부처간 협업을 통해 ‘어디서나 민원처리제 운영지침’을 개정해 ‘농업경영체 등록확인서’, ‘농업경영체 증명서’ 2종을 어디서나 민원으로 지정하고, 농림사업정보시스템과 정부24 간 정보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