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1.25 (금)

  • 맑음동두천 -2.1℃
  • 맑음강릉 3.0℃
  • 맑음서울 -0.9℃
  • 맑음대전 -0.3℃
  • 구름많음대구 3.1℃
  • 흐림울산 3.0℃
  • 구름조금광주 1.4℃
  • 구름많음부산 6.1℃
  • 구름많음고창 -0.3℃
  • 흐림제주 7.9℃
  • 맑음강화 0.1℃
  • 맑음보은 -1.9℃
  • 맑음금산 -3.0℃
  • 구름많음강진군 2.8℃
  • 구름많음경주시 3.3℃
  • 흐림거제 5.1℃
기상청 제공

서울 경마의 자존심 ‘클린업조이’ 은퇴식 개최


통산전적 32전 15승에 빛나는 우수 경주마 ‘클린업조이(거세마, 8세, 미국)’에 대한 은퇴식이 지난 20일 렛츠런파크 서울에서 개최됐다.


‘클린업조이’의 화려한 업적을 기념하기 위해 특별한 은퇴식이 개최되었다. 은퇴식에 ‘클린업조이’의 민형근 마주, 송문길 조교사, 한국마사회의 김종국 경마본부장, 서울조교사협회 홍대유 협회장, 경마팬 대표 등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클린업조이’는 부경 경주마의 우세 속에서 2016년 ‘그랑프리’를 승리한 서울 경마의 자존심이다. 2017년에 ‘헤럴드경제배’, ‘YTN배’ 등 장거리 대상경주를 휩쓸며 최고 인기를 누렸다. 지난해 9월 국제경주 ‘코리아컵’에서 해외 경주마들과의 경쟁에서도 3위를 지켜내며 선전을 이어갔으나 다리 건강이 악화되어 결국 은퇴를 결정했다.

 

‘클린업조이’와 오랜기간 호흡을 맞춰온 함완식 기수“‘클린업조이’는 워낙 훌륭한 말이라 탈 때마다 우승에 대한 자신감이 있었다. 그동안 수고 많았고, 여생이 행복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한편 클린업조이는 민형근 마주의 기증으로 은퇴 후 한국마사회 렛츠런팜 제주에서 관상마로서 지내게 될 예정이다.

배너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화제/ 태안군산림조합, 2억5천만원 보이스피싱 막아 한 주민이 보이스피싱으로 전 재산을 통째로 날릴수 있었던 아찔한 순간에 조합 직원들의 기지로 피해를 막아낸 곳이 있어화제가 되고 있다. 바로 태안군산림조합 직원들이 바로 화제의 주인공. 지난17일 고객인 A씨가 태안군산림조합을 방문, 자신의 명의로 예치되어있던 2억5000만원을 농협 계좌로 급히 이체 시켜달라고 요구했다. 이에직원들은 이유를 물었고A씨는“서울중앙지검과 경찰청에서 연락이 와 개인정보가 누설되었으니 시급히 본인 명의의 타 은행계좌로 이체시켜야 된다는 연락을 받았다”며 이 같은 사실을 아무도 모르게 해달라고 당부까지 했다고 설명했다. 이에 보이스피싱을 의심한 산림조합 직원들은 고객에게 걸려왔던 전화번호를 역 추적해 해당 기관이 아닌 것을 확인했으며이체를 기다리던 상대방으로부터 전화가 걸려와 여러가지를 캐묻는 과정에서 보이스피싱임을 확신하고 거래를 중지시켰다. 보이스피싱 피해를 당할 뻔 했던 고객 A씨는 “묻는 말에 답하다보니 개인의 정보를 다 알려준 상태였는데 산림조합 직원들이 차후에 처리하는 내용을 잘 알려줘서 재산을 안전하게 지켜주었다”면서 산림조합 직원들에게 감사하다는인사를 전했다. 태안군산림조합 함영기 전무는 “검찰이나 경찰 등을 사칭해 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