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27 (금)

  • 흐림동두천 13.5℃
  • 흐림강릉 18.1℃
  • 서울 14.1℃
  • 대전 14.2℃
  • 대구 13.2℃
  • 울산 15.3℃
  • 광주 15.1℃
  • 부산 16.2℃
  • 흐림고창 16.0℃
  • 흐림제주 17.5℃
  • 흐림강화 12.7℃
  • 흐림보은 12.6℃
  • 흐림금산 13.2℃
  • 흐림강진군 14.8℃
  • 흐림경주시 14.3℃
  • 흐림거제 17.6℃
기상청 제공

뉴질랜드 농업박람회서 한국농기자재 우수성 홍보

농업기술실용화재단, 국내 7개기업 참여 ‘뉴질랜드 필데이스’ 한국관 운영


농업기술실용화재단(이사장 박철웅)은 지난 12일~15일까지 뉴질랜드 해밀턴시에서 열린 ‘제51회 뉴질랜드 필데이스 농업박람회(Fieldays 2019)’에 참가해 한국 농기자재의 우수성을 세계에 알렸다. 


뉴질랜드 필데이스 농업박람회는 올해 51주년을 맞이하는 박람회로, 매년 13만명 이상의 관람객이 방문하고 뉴질랜드 기업뿐만 아니라 전세계 42개국 약 1000개사 이상이 참가하는 남반구 최대 규모의 농업분야 박람회중 하나이다. 또한 박람회를 통해 직·간접적으로 뉴질랜드에 약 3,300억 원 규모의 경제적 효과와 1,800여개의 일자리를 창출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박람회 기간동안 실용화재단은 KOTRA와 공동으로 한국관을 운영했으며, 규모는 총 11개 부스로 7개 기업이 참여, 휴대용 과일 품질 측정기, 자동 농업용 로봇, 고형유황·분말유황, 소 모니터링 기기, 정수기, 유기 폐기물을 퇴비로 재활용하는 장비, 농업용 보호안경 등의 품목이 전시됐다.

 
참가기업들은 뉴질랜드를 비롯한 호주, 영국 등 전 세계의 바이어들과 수출상담을 진행했으며 국내 제품에 대한 높은 관심을 확인할 수 있었다. 


재단 임희택 총괄본부장은 “재단은 금번 최초로 국내기업의 뉴질랜드 시장 진출을 위해 참여하게 된 점을 뜻깊게 생각한다”면서, “뉴질랜드 필데이스와 같은 농업분야 국제 유망박람회 등을 적극 활용하여 국내 농기자재 제품 및 기술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고, 국내 기업의 해외시장 진출을 위해 아낌없는 지원을 하겠다”고 약속했다.

배너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라이프&health

더보기
면역력 향상엔 우리 축산물…“오늘은 토종닭요리 먹어볼까?”
최근 코로나19는 전 세계를 공포로 몰아넣고 있다. 코로나를 예방하기 위해 손 씻기, 마스크 착용 등 개인위생 관리뿐만 아니라 건강한 음식을 통해 개인의 면역력을 향상시키는 것이 중요하다. 신체 구성성분 중 단백질은 외부 침입 항원에 맞서는 항체를 생산하는 재료이자 백혈구, 임파구 등을 만들어 면역력을 향상시키는데 특히 토종닭은 다른 육류에 비해 포화지방이 적고 단백질 함량이 풍부하여 최근 토종닭을 구매하는 소비자가 증가하고 있다. H사 온라인몰 매출조사에 따르면 코로나19 위기경보가 심각 단계로 격상됨에 따라 보양식 관련 식품 매출이 급증했다. 그 중 보양식으로 면역력이 높은 토종닭은 전년 대비 219% 증가 한 것으로 나타났다. 전 국립축산과학원장 이상진 박사는 “토종닭은 고단백 식품으로 세포조직의 생성은 물론 각종 질병을 예방해주며, 저지방, 저칼로리, 저콜레스테롤 식품으로 피부와 건강유지에 꼭 필요한 영양 성분이 들어있다”고 했다. 또한 “단백질과 필수아미노산이 풍부하여 뇌신경 전달물질의 활동을 촉진하며, 영양이 풍부하고 근섬유가 가늘어 소화가 잘되어 피로회복 및 면역력 증진에 큰 도움이 된다.”고 말했다. 또한, 토종닭은 송나라 문헌인 ‘본초경’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