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7 (목)

  • 맑음동두천 18.8℃
  • 구름많음강릉 19.6℃
  • 맑음서울 20.3℃
  • 맑음대전 18.5℃
  • 흐림대구 17.8℃
  • 구름많음울산 17.6℃
  • 구름많음광주 18.8℃
  • 구름많음부산 18.7℃
  • 구름많음고창 17.7℃
  • 흐림제주 20.0℃
  • 맑음강화 17.9℃
  • 구름많음보은 17.6℃
  • 맑음금산 17.9℃
  • 흐림강진군 19.3℃
  • 흐림경주시 17.3℃
  • 구름많음거제 19.2℃
기상청 제공

한우

9월 19일부터 4일간 ‘한우인 전국대회’ 개최

한우협 창립 20주년 기념 경북 영주 서천둔치 일원서
협회 20년사 헌정식·한우숯불구이축제 등 다양한 행사 마련


전국 2만5천여 한우인이 한자리에 모이는 국내 최대규모의 행사가 열린다.

 

전국한우협회(회장 김홍길)는 오는 9월 19일부터 22일까지 4일간 경북 영주 서천둔치 일원에서 ‘2019 한우인 전국대회’를 개최한다고 28일 밝혔다.


한우협회 창립 20주년을 기념해 열리는 이번 행사는 전국한우협회 대구·경북도지회(지회장 김삼주)가 주관한다.


이번 대회 주제는 ‘안정된 한우산업·함께하는 민족산업’으로 점차 어려워지는 국내외 시장 환경속에서 다시한번 한우인의 마음을 모아 민족산업의 자부심을 되찾자는 의지를 국민들에게 알리고자 마련했다.


첫째날인 19일에는 ▲전국한우협회 20년사 헌정식 ▲시상식 및 사회공헌 활동(한우나눔·사랑의 한우국밥)등이 진행되며 한우인 어울림 한마당을 열어 참석한 한우농가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할 계획이다.  둘째날인 20일에는 ▲한우육종농가 우량육성우 특별경매 ▲한우세미나를 비롯해 다양한 공연이 펼쳐진다. 또한 19일~20일까지 기자재 전시회도 열리고, 한우농가간에 정보 교류와 발전된 한우사양 기술 등을 홍보할 방침이다.

 
이와 더불어 19일부터 22일까지 ‘한우숯불구이축제’가 연일 펼쳐지며, 다양한 체험행사와 축하공연도 이어진다.

 
김홍길 회장은 “지난 20년간 우리 한우산업이 국민들의 사랑속에 성장하고 건재할 수 있었던 것은 한우협회를 중심으로 모두가 한마음으로 대응해 왔기에 가능했다”며 “이번 한우인 전국대회를 계기로 그간의 한우산업을 돌아보고, 앞으로 더욱 발전시켜 나가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황실토종닭농장, ‘황실재래닭’ 토종닭으로 인정
황실토종닭농장의 황색, 흑색, 백색재래닭을 토종닭으로 인정했다. 한국토종닭협회(회장 문정진)는 15일 토종닭인정위원회(위원장 이상진)를 개최하고 황실토종닭농장(대표 안인식)에서 신청한 황실재래닭(황색, 흑색, 백색재래닭)에 대해 토종닭으로 인정했다. 다만, 이번에 인정받은 토종닭은 식용란 생산 용도로만사용해야 한다. 또한 인정위원회는이날 회의에서토종닭 다양성을 인정하고 특수성을 극대화시키기 위해 제도 개선이 필요하다는 데 입을 모았다. 현재 규정은 제정 당시 국가 기관이 보유하고 있는 닭의 외모를 기준으로 만들어지다 보니 민간 육종에 의해 사육되어오는 닭의 다양한 특성까지 담기는 어려워 현재 기준이 토종닭 다양성 확보에는 한계가 있음을 지적하고관련 고시와 규정 등의 개정을 통해 보다 쉽게 토종닭 인정 신청이 이뤄질 수 있도록 추진할 것을 주문했다. 다만, 품종을 다양하게 확대하기 위한 제도 개선으로 진입 장벽을 낮추더라도 향후 소유권 분쟁 등을 피할 수 있도록 조성 경위와 육종 기록 등을 검토해 각 품종의 차별성 입증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상진 위원장은 “민간에서 육종되어지는 여러 품종의 닭이 토종닭으로 인정받아 그 다양성이 확보가 되는 계기가 마련되길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