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7 (목)

  • 구름조금동두천 15.8℃
  • 흐림강릉 17.3℃
  • 맑음서울 18.5℃
  • 맑음대전 17.1℃
  • 구름많음대구 17.2℃
  • 구름많음울산 17.2℃
  • 구름많음광주 17.7℃
  • 구름많음부산 17.7℃
  • 구름조금고창 15.5℃
  • 흐림제주 20.0℃
  • 맑음강화 13.6℃
  • 구름조금보은 14.2℃
  • 맑음금산 15.7℃
  • 흐림강진군 18.0℃
  • 구름많음경주시 16.8℃
  • 구름많음거제 18.5℃
기상청 제공

식품산업협회, 50년 넘어 새로운 100년으로

‘고객지향 전문가·협력적 커뮤니케이터·공정한 서포터’ 비전 선포
창립 기념사업 일환 50년사 발간통해 의미 되새겨

한국식품산업협회는 ‘50년의 동행, 100년의 약속’을 캐치프레이즈로 선정하고, 창립 기념사업의 일환으로 사사 50년사를 발간해 그 의미를 되새기는 자리를 마련했다.


7일 서울 용산구 소재 그랜드하얏트서울 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이번 행사에는 농림축산식품부 이재욱 차관, 서울특별시 김원이 정무부시장 등 정부 관계자와 전국경제인연합회 유환익 산업 본부장, 오뚜기 이강훈 대표이사를 비롯한 회원사 대표, 관련 학계, 소비자단체 대표 등 300여 명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이날 국정감사 일정으로 참석하지 못한 식품의약품안전처 이의경 처장, 중소벤처기업부 박영선 장관, 권영진 대구광역시장, 충청남도 양승조 지사, 전라북도 송하진 지사, 제주특별자치도 원희룡 지사 등 광역 자치단체장의 축하 메시지 영상으로 협회 창립 50주년을 축하했다.


지난 1969년 10월 식품업계의 뜻과 의지로 설립돼 50주년을 맞은 한국식품산업협회(회장 이효율)는 창립 50주년을 기념하면서 앞으로 협회가 나아가야할 중장기 비전과 전략을 담아 ‘고객지향의 전문가, 협력적 커뮤니 케이터, 공정한 서포터;라는 비전을 선포하고 100년을 향한 새로운 발걸음을 내딛었다.


한편, 협회 창립 50주년을 기념해 식품산업 발전에 기여한 공로자들에 대한 정부포상 및 협회장 표창과 협회 창립에 기여한 회원사에 대한 감사패 전달도 진행했다.



황실토종닭농장, ‘황실재래닭’ 토종닭으로 인정
황실토종닭농장의 황색, 흑색, 백색재래닭을 토종닭으로 인정했다. 한국토종닭협회(회장 문정진)는 15일 토종닭인정위원회(위원장 이상진)를 개최하고 황실토종닭농장(대표 안인식)에서 신청한 황실재래닭(황색, 흑색, 백색재래닭)에 대해 토종닭으로 인정했다. 다만, 이번에 인정받은 토종닭은 식용란 생산 용도로만사용해야 한다. 또한 인정위원회는이날 회의에서토종닭 다양성을 인정하고 특수성을 극대화시키기 위해 제도 개선이 필요하다는 데 입을 모았다. 현재 규정은 제정 당시 국가 기관이 보유하고 있는 닭의 외모를 기준으로 만들어지다 보니 민간 육종에 의해 사육되어오는 닭의 다양한 특성까지 담기는 어려워 현재 기준이 토종닭 다양성 확보에는 한계가 있음을 지적하고관련 고시와 규정 등의 개정을 통해 보다 쉽게 토종닭 인정 신청이 이뤄질 수 있도록 추진할 것을 주문했다. 다만, 품종을 다양하게 확대하기 위한 제도 개선으로 진입 장벽을 낮추더라도 향후 소유권 분쟁 등을 피할 수 있도록 조성 경위와 육종 기록 등을 검토해 각 품종의 차별성 입증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상진 위원장은 “민간에서 육종되어지는 여러 품종의 닭이 토종닭으로 인정받아 그 다양성이 확보가 되는 계기가 마련되길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