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9 (수)

  • 맑음동두천 14.8℃
  • 맑음강릉 14.0℃
  • 맑음서울 18.4℃
  • 맑음대전 16.2℃
  • 맑음대구 13.6℃
  • 맑음울산 12.5℃
  • 맑음광주 18.7℃
  • 맑음부산 16.0℃
  • 맑음고창 ℃
  • 맑음제주 17.3℃
  • 맑음강화 15.1℃
  • 맑음보은 12.8℃
  • 맑음금산 13.1℃
  • 맑음강진군 16.4℃
  • 맑음경주시 11.1℃
  • 맑음거제 14.4℃
기상청 제공

식품/금융

EU 27개국에 삼계탕·만두 등 열처리가금육제품 수출길 열려

열처리가금육 제품 유럽연합 검역위생 기준 충족
연간 2천만달러 이상 수출 기대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정황근)와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오유경)는 국내산 삼계탕을 포함한 열처리가금육 제품에 대한 유럽연합(EU)과의 검역위생 협상 절차가 27일 마무리됨에 따라 27개 유럽연합 회원국으로 해당 제품들의 수출길이 열렸다고 밝혔다.

 

2022년 기준 국내산 열처리가금육 수출액은 2,037만 달러 규모로 미국, 일본 등 28개국에 수출되고 있으며 향후, 27개 유럽연합 회원국에 점진적으로 연간 약 2,000만 달러의 추가 수출이 기대된다.

 

정부는 열처리가금육의 수출을 위해 유럽연합과 1996년 검역위생 협상을 개시하였으나, 당시는 식품업계에 안전관리인증기준(HACCP) 제도가 도입되지 않은 시점이었으며, 국내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HPAI)가 빈번하게 발생하는 등 수입요건을 충족할 수 없어 1998년 절차가 중단된 바 있다.

 

이후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 예찰·방역 체계가 개선되고, 안전관리인증기준 제도가 본격 운영되는 등 가축방역과 식품위생 여건이 유럽연합의 요건에 맞게 개선됨에 따라 농식품부와 식약처는 2013년부터 협상 절차를 재개하였고 이후 관련 부처와 여러 지자체, 업계와 함께 국내산 가금육 제품의 안전성과 가축위생 관리체계의 적정성을 입증하기 위해 노력한 끝에 수출을 위해 필요한 모든 절차를 완료했다. 

 

농식품부와 식약처는 이번 협상 타결을 계기로 열처리가금육 제품을 포함하여 유럽 내에서 인기가 높은 케이(K)-푸드 수출이 확대될 수 있도록 지원을 강화해 나가는 한편, 더욱 많은 국가로 다양한 국내산 농축산식품이 수출될 수 있도록 검역위생 협상을 적극 전개할 계획이다.

배너
배너

관련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