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11 (목)

  • 구름많음동두천 13.7℃
  • 맑음강릉 16.0℃
  • 맑음서울 13.2℃
  • 구름많음대전 14.3℃
  • 맑음대구 14.8℃
  • 구름조금울산 15.8℃
  • 맑음광주 15.4℃
  • 맑음부산 17.0℃
  • 맑음고창 15.3℃
  • 구름조금제주 18.2℃
  • 맑음강화 13.8℃
  • 맑음보은 14.0℃
  • 맑음금산 14.4℃
  • 구름많음강진군 14.9℃
  • 맑음경주시 16.0℃
  • 맑음거제 16.4℃
기상청 제공

축산

삽살개·진도개·제주마 유전자원 영구보존 성공

농진청, 천연기념물 지정 가축 유전자원 영구 보존 작업 착착 진행


천연기념물로 지정된 ‘삽살개’, ‘진도개’, ‘제주마’에 대한 유전자원이 영구보존되는데 성공했다.


농촌진흥청(청장 라승용)과 문화재청(청장 정재숙), 제주특별자치도 축산진흥원(원장 정봉훈)은 지난해 맺은 ‘천연기념물 가축 유전자원 관리에 관한 업무 협약’에 따른 것으로 ‘경주개 동경이’에 이어 이번에 ‘삽살개’, ‘진도개’, ‘제주마’의 정자를 동결 보존하는데 성공해 유전자원 동결을 마친 국가 지정 문화재는 모두 4개 품종이다.



현재 천연기념물로 지정된 가축은 5종 7계통으로 △진도의 진도개(제53호) △연산 화악리의 오계(제265호) △제주의 제주마(제347호) △경산의 삽살개(제368호) △제주흑돼지(제550호) △경주개 동경이(제540호) △제주흑우(제546호)이다.


촌진흥청은 앞으로 오계와 제주흑돼지, 제주흑우의 유전자원 보존도 추진할 계획이다.


농촌진흥청 국립축산과학원 가축유전자원센터 김성우 농업연구사는 “우리 민족과 오랜 시간 함께 해 온 천연기념물을 안전하게 보존해 후대에 전하고, 우리나라가 유전자원 강국으로 발돋움 할 수 있는 계기를 만들어가겠다.”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황금들녘 메뚜기잡이와 함께한 ‘우리돼지 한돈’ 메뚜기잡이가 한창인 황금들녘에 우리돼지 한돈이 출현해 풍성한 먹거리와 볼거리를 선사해 가족단위 참가자들에게 아름다운 추억을 선물했다. 지난 9일 한돈자조금관리위원회(위원장 하태식)는경북 성주군 수륜면 수성리 어울림마당에서 열린 ‘2018 성주가야산 황금들녘 메뚜기잡이 체험축제’에 참여해 다양한 행사와 이벤트를 열었다. 올해로 4회를 맞은 성주가야산 메뚜기 잡이 체험축제에 참여한한돈자조금과 대한한돈협회 경북도협의회 성주지부는관람객을 대상으로 우리돼지 한돈의 우수성을 알리는 한편, 다양한 행사와 이벤트로 축제의 열기를 더했다. 특히 이날 한돈자조금은 축제 관람객을 대상으로 이색 한돈요리를 선보이는 한돈 시식회를 진행하는 한편, 경품 이벤트, 아름다운 농장 및 돼지사진 콘테스트 전시 등 다양한 볼거리와 즐길거리로 축제를 찾은 관람객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했다. 대한한돈협회 경북도협의회 권열 성주지부장은 “황금들판에서 가을과 농촌의 정취를 흠뻑 즐기고, 더욱 풍성한 축제의 장을 만들고자 이번 축제에 참가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한돈자조금은 대한한돈협회와 함께 지역축제 지원은 물론 다양한 나눔활동을 통해 지역사회가 발전하는 데 있어 조금이나 보탬이 될 수 있도록 지속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