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12 (수)

  • 구름조금동두천 25.8℃
  • 맑음강릉 23.7℃
  • 맑음서울 25.4℃
  • 맑음대전 27.4℃
  • 맑음대구 26.0℃
  • 맑음울산 20.5℃
  • 맑음광주 26.1℃
  • 맑음부산 21.3℃
  • 맑음고창 22.5℃
  • 구름많음제주 21.4℃
  • 맑음강화 23.7℃
  • 맑음보은 26.8℃
  • 맑음금산 26.0℃
  • 구름많음강진군 22.7℃
  • 맑음경주시 24.0℃
  • 맑음거제 22.2℃
기상청 제공

미국, 밀에서 병원균 확인…익히지 않은 밀가루 주의보

5천개 이상 샘플분석 결과 리스테리아 모노사이토제니즈 제외 모든균 발견

콘아그라, 화이트웨이브푸드 등의 연구진이 익히지 않은 밀의 병원균에 대해 연구해 푸드프로텍션지에 발표했다.


연구팀은 5000개 이상의 밀 샘플을 분석해 장출혈성 대장균, 살모넬라, 리스테리아 및 리스테리아 모노사이토제니즈(monocytogenes) 검사를 실시했다.


검사결과 연구진은 리스테리아 모노사이토제니즈를 제외한 모든 균을 발견했다. 총 22개 종류의 대장균과 47개 종류의 살모넬라가 검출됐다.


대장균이나 리스테리아보다는 살모넬라가 더 많은 샘플에서 검출됐다(1.23%). 대장균은 0.44%의 샘플에서 검출됐으며, 리스테리아는 0.08%의 샘플에서 검출됐다.


연구진은 “이러한 연구결과는 밀의 세균 오염이 다양한 곳에서 발생한다는 사실을 보여주며, 특정 병원균의 집중을 뒷받침할 만한 증거는 제시되지 않는다”고 설명했다. 또 “밀의 병원균 오염이 명확하며, 식중독 위험성을 내포한다는 사실을 보여준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