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17 (월)

  • 흐림동두천 -5.6℃
  • 구름많음강릉 -1.8℃
  • 흐림서울 -5.6℃
  • 대전 -3.3℃
  • 구름조금대구 -0.7℃
  • 맑음울산 0.5℃
  • 광주 -1.3℃
  • 맑음부산 1.6℃
  • 흐림고창 -3.1℃
  • 제주 3.2℃
  • 흐림강화 -5.5℃
  • 흐림보은 -4.3℃
  • 흐림금산 -2.9℃
  • 흐림강진군 -0.8℃
  • 맑음경주시 0.5℃
  • 구름많음거제 1.0℃
기상청 제공

축산

농식품부, 태풍 ‘링링’ 피해복구 지원 본격 나서

2차 피해예방·금융지원 등 경영안정 최대 지원


정부가 13호 태풍 링링’과 관련한 피해복구 지원에 본격 나섰다.


농림축산식품부는 9일 오전 정부세종청사에서 김현수 장관 주재로 전국 농업부문 태풍피해 상황을 점검하고  빠른 복구대책을 논의했다.


농식품부는 태풍 ‘링링’의 강풍으로 벼 도복, 과실류 낙과, 농경지 유실 등의 많은 피해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9일 오전 8시 잠정 피해규모는 전국 9개 시도에서 벼 도복(9,875ha), 밭작물 침수(1,743ha), 과수 낙과(4,060ha), 채소류 침수(1,661ha),  농경지 유실 2ha, 비닐하우스 파손(200.9ha), 한우 5마리, 돼지 500두, 양봉 60군 폐사 등 피해가 발생한 것으로 파악됐다. 


농식품부 관계자는 “우선 쓰러짐이나 낙과 등의 피해를 입은 농산물은 정비와 방제를 통해 우려되는 2차피해를 예방하고 재배보험금 등 금융지원을 실시해 경영안정을 최대한 지원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배너

관련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라이프&health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