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9 (수)

  • 맑음동두천 14.8℃
  • 맑음강릉 14.0℃
  • 맑음서울 18.4℃
  • 맑음대전 16.2℃
  • 맑음대구 13.6℃
  • 맑음울산 12.5℃
  • 맑음광주 18.7℃
  • 맑음부산 16.0℃
  • 맑음고창 ℃
  • 맑음제주 17.3℃
  • 맑음강화 15.1℃
  • 맑음보은 12.8℃
  • 맑음금산 13.1℃
  • 맑음강진군 16.4℃
  • 맑음경주시 11.1℃
  • 맑음거제 14.4℃
기상청 제공

한국사료협회 허영 회장, 미 호벤 상원의원 면담

양국간 축산업·곡물·사료산업 현안 등 의견교환

 

(사)한국사료협회 허영 회장은 11일 방한한 센 호벤(Sen. Hoeven) 미 상원위원을 면담하고 양국간의 축산업 및 곡물·사료산업의 현안 등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고 밝혔다.

 

센 호벤 상원의원(공화, 노스다코다)은 2000~2010년 노스다코다 주지사를 지냈고 현재는 미국 농업위원회 소속으로 에너지 및 천연자원, 농업·농촌진흥 및 식품의약품안전청 기관의 위원으로 활발히 활동중이다.

 

허영 회장은 “최근 한국의 축산업과 사료산업은 글로벌 공급망 위축과 우크라이나-러시아 간의 분쟁 등으로 사료 원료가격 및 환율 급등에 따라 경영에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말하고, “축산업과 사료산업의 경영난 해소와 지속적인 성장·발전을 위해 미국산 고품질 사료원료의 경제적이고 안정적인 공급을 기대한다”고 했다. 

 

또한 허영 회장은 축산·사료산업에 있어 오랜 양국 간에 유대관계가 형성되어 있으며 그 간 관계 발전에 힘써준 호벤 의원에게 사의를 표하고 지속적인 관심과 지지를 당부했다.

 

호벤 상원의원은 “미국의 축산업과 곡물산업도 한국과 같은 사유로 다소간이 문제가 있으나 많은 문제가 해결되어 대 한국 수출 여건이 호전되고 있다”고 말하고 양국 간의 전통적인 유대관계의 중요성에 대해 공감했다.

배너
배너

관련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