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6 (화)

  • 구름조금동두천 24.7℃
  • 맑음강릉 21.9℃
  • 구름조금서울 25.8℃
  • 흐림대전 23.8℃
  • 박무대구 22.5℃
  • 울산 22.1℃
  • 광주 23.7℃
  • 부산 22.6℃
  • 구름많음고창 25.2℃
  • 흐림제주 27.8℃
  • 맑음강화 24.1℃
  • 구름조금보은 23.6℃
  • 흐림금산 22.4℃
  • 흐림강진군 23.1℃
  • 흐림경주시 22.2℃
  • 흐림거제 22.4℃
기상청 제공

검역본부 한국수의생명자원은행, 연구개발 국가핵심자원 공급

2023년 민·관 연구개발기관의 가축전염병 진단·예방기술 개발에 활용

농림축산검역본부(본부장 김정희)는 국내 수의생명자원을 활용한 가축질병 백신 산업화 및 연구개발 지원을 위해 한국수의생명자원은행(Korean Veterinary Culture Collection; KVCC)에서 2023년 총 292주의 자원을 분양했다.

 

검역본부에서 운영하는 한국수의생명자원은행은 국내에서 수의생명자원을 기탁·분양할 수 있는 유일한 국립은행으로서, 2008년 출범한 이래 2023년까지 16년간 동물질병 대응기술 연구개발에 총 3,562주, 연간 평균 223주를 분양했다.
  


2023년 분양된 292주는 65기관에 118건이 분양되었으며, △세균 76주, △바이러스 193주, △비병원체(줄기세포, 핵산, 항혈청 등) 23주였다. 분양기관은 민간기관(산업체, 대학 등)이 83.9%, 국공립연구소가 16.1%였으며, 가축전염병 진단기술 개발·평가(40.1%), 치료제 개발·평가(27.1%), 백신 개발·평가 (19.2%) 등의 순으로 사용됐다.

 

한국수의생명자원은행에서 분양된 균독주를 활용해 광견병 미끼백신, 일본뇌염 바이러스의 항원·항체 진단키트, 돼지 유행성설사병바이러스의 생백신, 돼지 써코바이러스의 백신 등이 개발 및 산업화되어 농가 등에 공급되고 있으며, 국가재난형 가축질병과 인수공통전염병 진단기술 개발 및 평가에 대조균주로 활용되고 있다.

 

조윤상 검역본부 바이러스질병과장은 “한국수의생명자원은행은 가축분야의 유일한 국립자원은행으로서, 앞으로도 주요 가축질병 및 인수공통전염병의 진단, 예방, 치료기술 개발을 위해 필수적인 핵심자원을 수집하고 관련 산업체와 기관에 분양해 전염병 진단 및 치료기술 개발 활성화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관련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