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0 (수)

  • 흐림동두천 22.2℃
  • 흐림강릉 22.9℃
  • 흐림서울 23.4℃
  • 천둥번개대전 21.4℃
  • 대구 22.5℃
  • 흐림울산 22.8℃
  • 광주 24.9℃
  • 흐림부산 24.7℃
  • 흐림고창 25.9℃
  • 흐림제주 29.2℃
  • 흐림강화 22.9℃
  • 흐림보은 21.5℃
  • 흐림금산 22.0℃
  • 흐림강진군 26.5℃
  • 흐림경주시 22.1℃
  • 흐림거제 25.4℃
기상청 제공

기부천사 경주마 ‘백광’, 명예경주마 되어 안성팜랜드로

서울마주협회 동물명의 기부 협약 및 3천만원 기부금 전달


많은 이들에게 사랑을 받았던 기부천사 경주마 ‘백광’이 두 번째 명예경주마에 선정되며 안성팜랜드에 마련된 휴양목장에 입사했다. 한국마사회(회장 정기환)와 서울마주협회(회장 조용학)는 이를 기념하기 위해 경마팬들과 함께 하는 축하행사 및 ‘동물명의 기부’ 협약식을 개최했다.

 

지난 21일(일) ‘백광’의 전용 초지가 마련된 안성팜랜드에서 열린 이날 행사에는 故 이수홍 마주의 가족과 서울마주협회 조용학 회장 및 임원들, 한국마사회 말복지센터 임직원, 서울사회복지공동모금회(이하 서울사랑의열매) 신혜영 사무처장과 임직원, 경마팬 등 30여명이 함께 했다. 

 

‘명예경주마 휴양사업’은 현역시절 경주성적이 우수하거나 특별한 스토리를 가지고 있는 말을 명예경주마로 선정, 국민들의 사랑과 관심 속에 여생을 편안히 보낼 수 있도록 휴양소를 마련해주는 동물복지 사업이다. 

 

2003년 태어난 국산마로 2005년부터 7년간 경주마로 활약한 ‘백광’은 현역시절 치명적인 다리 질병으로 은퇴의 기로에 놓였으나 故이수홍(‘19년 작고) 마주가 경주마 최초 줄기세포 치료를 선택, 난치병을 이겨내고 재기에 성공했다. 故이수홍 마주는 ’백광‘의 이름으로 장애 극복을 위한 기부금 4천만원을 전달하며 제1호 동물명의 기부를 실천하기도 했는데 이후 100명이 넘는 마주들이 전통처럼 자신의 경주마 이름으로 기부를 이어가고 있다. 시각장애 특수학교인 서울효정학교에는 아직도 ’백광‘ 등 기부천사 경주마들의 이름을 딴 교실이 운영되는 등 ’백광‘을 통한 선한 영향력은 사회 곳곳에서 계속되고 있다.

 

푸른 초지에 ‘백광’이 걸어 나오며 시작된 행사는 휴양소 입사 축하 특별영상 상영, 당근케이크 전달, 팬들의 선물 증정식 등으로 구성되었다. 전국 각지의 팬들이 백광을 만나러 온 가운데, 어린 시절 부모님을 따라 가본 경마공원에서 ‘백광’을 보고 사랑에 빠졌다는 경마팬 대표 김한솔씨는 “은빛가속도라는 별명처럼 언제나 맨 뒤에서 달려 결국 이기고 마는 ‘백광’의 도전과 의지는 우리 모두에게 꿈과 희망을 선물했다. 나의 첫사랑 ‘백광’이 이곳 안성팜랜드에서 진정한 휴양을 하게 되어 너무나 기쁘고 반갑다”라며 축하를 전했다.

 

故 이수홍 마주의 아들 이용석씨는 축사를 통해 “아버지께서 26년간 마주활동을 하셨는데, 말은 우리에게 ‘가족’이나 다름없었다”며, “부친께서 가장 사랑하셨던 명마 ‘백광’이 이렇게 팬 여러분들의 큰 사랑과 관계자분들의 보살핌 속에 명예경주마가 될 수 있어서 기쁘고, ‘백광’의 선한 영향력이 앞으로도 계속되기를 바란다”고 소감을 밝혔다. 또한 경주마 복지증진을 위한 ‘더러브렛 복지기금’에 5백만원을 쾌척하며 아버지의 뜻을 이은 아름다운 기부를 실천하기도 했다.

 

서울마주협회와 서울사랑의열매는 이날 ‘동물명의 기부 착한경주마’ 협약식과 취약 계층 후원을 위한 3천만원의 기부금 전달식도 함께 시행해 동물명의 기부 프로젝트의 의의를 높였다. ‘백광’으로부터 시작된 동 프로젝트는 올해로 벌써 15주년을 맞이하며 ‘노블리스 오블리주’를 실천하는 서울마주협회의 상징적 나눔사업으로 자리 잡았다.

 

서울마주협회 조용학 회장은 “명예경주마 사업은 마주협회와 한국마사회가 공동 출연하는 더러브렛 복지기금을 활용해 추진되고 있으며, 한국경마를 빛낸 명마들이 행복한 여생을 보낼 수 있고, 또한 경마팬 여러분들이 좋아했던 명마들을 만날 수 있는 특별한 공간을 마련해주는 사업”이라며 “오늘 행사는 한국경마의 ‘경주마 복지’와 ‘사회공헌’ 역사에 있어서 기념비적인 날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국마사회 김진갑 말복지센터장은 “명예경주마 휴양사업을 전국적으로 확대하기 위해 제주지역에 휴양목장을 추가하고, 연내 명예경주마를 추가로 선정하는 등 노력을 이어갈 계획이다”라며 “2027년 100억원을 목표로 지난해부터 마사회와 마주협회가 공동으로 조성중인 더러브렛 복지기금을 활용해 다양한 말 복지 사업을 펼쳐 동물복지 실현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

관련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