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2 (토)

  • 구름많음동두천 2.4℃
  • 맑음강릉 7.3℃
  • 박무서울 3.4℃
  • 박무대전 4.4℃
  • 맑음대구 8.0℃
  • 맑음울산 10.1℃
  • 박무광주 6.0℃
  • 맑음부산 9.9℃
  • 구름많음고창 4.1℃
  • 구름조금제주 9.8℃
  • 맑음강화 4.0℃
  • 맑음보은 4.0℃
  • 맑음금산 4.5℃
  • 맑음강진군 6.3℃
  • 맑음경주시 9.0℃
  • 맑음거제 9.7℃
기상청 제공

농가 자구책 ‘백약이 무효’…“정부가 나서라”

한돈협회, 수입육이력제 관리강화대책 촉구
“수입육 둔갑판매 업체 공개·과태료 상향 시행하라”

수입육 급증로 인한 돼지가격 폭락으로 한돈농가들이 심각한 경영난에 놓여있다. 특히 한돈농가의 바람과는 달리 1, 2월 합산 돼지고기 수입량이 사상 최대를 기록했던 지난해보다 3.2%가 더 증가한 81,227톤이 수입되어 국산 돼지고기 가격 폭락을 더욱 부채질하고 있다.


이에 한돈농가들은 “계속되는 수입육 공세에 한돈농가가 설자리를 잃고있다” 호소하며 “정부가 작금의 무분별한 수입경쟁을 더 이상 방치해서는 안된다”고 경고했다. 


대한한돈협회(회장 하태식)는 6일 성명을 통해 “지난해 말부터 도매시장 가격안정을 위한 자율수매, 삼겹살데이를 맞아 전국적인 소비행사 등을 벌였지만 농가만의 자구책으로는 백약이 무효인 형편”이라고 지적하고 “매년 돼지고기가 둔갑판매 1위를 차지하는 만큼 수입육에 대한 명확한 유통경로 공개 등 수입육이력제 시행에 따른 관리강화대책으로 한돈농가의 피해를 방지할 것”을 촉구했다.

 
한돈협회는 관리강화대책으로 ▲수입산 돼지고기 판매처들이 법을 위반할 수 없도록 둔갑판매, 미표시 등 적발시 과징금, 과태료 강화 및 적발 업체명 공개, 영업중지 등 강력한 대책 시행 ▲수입육 이력제 시행의 실효성을 높이기 위해서는 무엇보다 투명한 유통현황과 유통경로 파악이 중요한 만큼 수입 현황 및 업체별 실적 정보 제공 의무화를 제도화 해 줄 것을 요구했다.


한돈협회 관계자는 “전국 한돈농가들은 수입업자들이 상생을 무시하는 행태를 절대 묵과할 수 없다”고 경고하고 “국내 한돈산업 기반 안정을 위해 한돈농가들의 요구사항을 즉각 시행해 줄 것”을 정부에 촉구했다.

배너

관련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라이프&health

더보기
‘농사로’ 클릭 한번에 ‘농촌문화 콘텐츠’ 234건 확인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은 농업·농촌문화와 관련된 연구내용을 종합·정리해 농업기술포털 농사로를 통해 제공한다고 20일 밝혔다. 농촌문화 콘텐츠는 농촌전통문화, 농촌관광, 농업유산, 농산업 직업세계, 농산물디자인, 전통지식자원 등 6개 분야 234건으로, 농촌문화 전반의 지식과 정보를 습득할 수 있도록 구성됐다. ■ 농촌전통문화= 농촌사회에서 전해 내려오는 전통적인 풍습으로 농촌, 농업, 농민이 만들어낸 농경문화, 생활문화, 민속문화 정보를 담고 있다. 세시풍속, 마을공동체의 개념과 정보를 소개하고, 전통문화콘텐츠의 활용 방안을 제시한다. ■ 농촌관광= 농업활동과 자연경관을 활용한 농촌관광의 현황을 파악할 수 있는 국민 농촌관광실태조사부터 응용 사례, 관련 정보제공처를 소개한다. 농촌관광 사업자가 서비스를 직접 진단할 수 있는 자가진단 점검표도 제공된다. ■ 농업유산= 오랜 세월 형성되고 발달한 농업기술, 생물다양성, 농업문화, 공동체 활동, 경관 등을 포함한 유·무형의 자원을 뜻한다. 국가중요농업유산과 세계농업유산 제도의 의미, 등재기준, 후보 지역을 소개하고 농업유산 관련 교육 자료를 제공한다. ■ 농산업 직업세계= 농산업분야 유망직업 100선과 각 분야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