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7 (화)

  • 맑음동두천 5.0℃
  • 구름많음강릉 7.4℃
  • 맑음서울 7.7℃
  • 맑음대전 6.7℃
  • 맑음대구 9.0℃
  • 구름많음울산 10.5℃
  • 맑음광주 8.5℃
  • 맑음부산 10.4℃
  • 맑음고창 5.4℃
  • 맑음제주 11.9℃
  • 맑음강화 5.2℃
  • 맑음보은 4.2℃
  • 맑음금산 3.0℃
  • 맑음강진군 8.4℃
  • 맑음경주시 9.5℃
  • 맑음거제 8.6℃
기상청 제공

식품/유통

가락시장, 코로나19 발생 감소…진정세 접어들어

URL복사

10월들어 일일 확진자수 2명 내외…시장 정상운영
유통종사자 PCR 검사 강화 등 확산 방지 총력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사장 김경호)는 최근 가락시장의 코로나19 확진자수가 크게 감소하며 진정세로 접어들고 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가락시장은 차질 없이 운영되고 있으며, 반입물량도 예년 수준을 회복해가는 등 안정 국면을 맞이하고 있다.

 

가락시장은 지난 9월 1일 첫 확진자 발생 이후 연일 확진자가 늘어나며 9월 23일 최대 117명까지 확진자가 발생하여 점포 폐쇄가 늘어나고 출하 물량이 인근 도매시장으로 이동하여 유통인들의 어려움이 크게 가중되었다. 

 

그러나 최근 가락시장의 코로나19 발생이 크게 감소하여 가락시장은 확산 이전과 같이 정상 운영되고 있다. 10월에 들어서 확진자가 큰 폭으로 감소(10월 1일 4명 → 2일 2명 → 3일 4명 → 4일 0명 → 5일 1명, 유통종사자 기준)하는 등 안정세를 보이고 있다. 

 

이처럼 가락시장의 코로나19 확진자수가 감소한 것은 시장 내 임시선별진료소 운영을 통한 선제검사실시, 추석 휴업일 조정, 유통종사자의 PCR 검사 음성결과 확인 후 시장출입 및 거래참여, 시장 종사자 및 출입자 마스크 착용 등 방역수칙 준수 계도와 위반자 조치 등 적극적인 확산 방지 노력이 효과를 발휘한 것으로 보인다. 

 

공사는 이러한 조치 외에도 백신 미접종 유통종사자의 추가 확산 방지를 위해 9월 28, 30일 송파보건소와 함께 가락몰에 ‘찾아가는 코로나19 예방접종센터’를 운영해 1회 접종으로 완료되는 ‘얀센’ 백신 212회분을 접종하였으며, 9월 27일부터 위탁의료센터 2곳을 통해 백신 미접종 및 1차 접종완료 유통종사자들이 추가로 백신 접종을 받을 수 있도록 했다.

 

공사는 향후에도 가락시장 유통인 합동대책반 상설 운영을 통한 각종 방역 활동, 방역수칙 홍보 및 점검 강화, 유통종사자 PCR(선제/수시) 검사 실시 및 검사결과 확인 시스템화 등을 통해 추가 확산 방지를 위해 총력을 기울일 방침이다.  

 

김경호 사장은 “그간 가락시장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서울시, 질병관리청, 송파보건소와 합동으로 협력하여 신속하게 대응해 가락시장이 정상 운영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가락시장 내 코로나19의 안정적 관리를 위해 고삐를 늦추지 않고 더욱 분발하겠다”고 밝혔다. 

배너

관련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