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7 (화)

  • 맑음동두천 5.0℃
  • 구름많음강릉 7.4℃
  • 맑음서울 7.7℃
  • 맑음대전 6.7℃
  • 맑음대구 9.0℃
  • 구름많음울산 10.5℃
  • 맑음광주 8.5℃
  • 맑음부산 10.4℃
  • 맑음고창 5.4℃
  • 맑음제주 11.9℃
  • 맑음강화 5.2℃
  • 맑음보은 4.2℃
  • 맑음금산 3.0℃
  • 맑음강진군 8.4℃
  • 맑음경주시 9.5℃
  • 맑음거제 8.6℃
기상청 제공

식품/유통

농관원, 추석 농식품 원산지 표시위반업체 335곳 적발

주요 위반품목 돼지고기〉배추김치〉쇠고기〉닭고기 순

URL복사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원장 이주명)은 추석 명절 농식품 원산지표시 관리를 위해 8월 30일부터 9월 20일까지 일제 단속을 실시한 결과 335개 위반업체(73품목 399건)를 적발했다고 29일 밝혔다.


코로나19 상황 등을 고려하여 추석 명절에 수요가 증가하는 육류, 떡류 등 선물·제수용품을 대상으로 수입량, 유통상황 등을 사전에 모니터링하여 위반 의심업체와 과거 위반업체 등을 중점 점검했다.


주요 위반품목은 돼지고기, 배추김치, 쇠고기, 닭고기, 떡류, 두부류 순으로 나타났으며, 특히, 올해 5월부터 현장에서 적용한 돼지고기 신속 검정키트를 적극 활용하여 돼지고기 적발 건수(112건)가 가장 높게 나타났다.

 

주요 위반업종은 일반음식점, 통신판매업체, 식육판매업체, 가공업체 순으로 나타났으며, 특히, 코로나19 상황 등에 따른 비대면 거래 증가로 통신판매업체가 일반음식점에 이어 두 번째로 높은 비중을 차지했다.

 

이번에 적발된 335업체에 대해서는 ‘농수산물의 원산지 표시에 관한 법률’에 따라 형사입건 및 과태료 처분 등이 이루어졌다. ‘거짓 표시’ 203개 업체는 형사입건하였으며, 향후 검찰 기소 등 절차를 거쳐 ‘7년 이하의 징역 또는 1억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지게 된다. ‘미표시’로 적발된 132개소에 대해서는 과태료 30백만원이 부과됐다.

배너

관련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