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16 (목)

  • 맑음동두천 12.8℃
  • 맑음강릉 12.6℃
  • 구름조금서울 15.0℃
  • 맑음대전 14.7℃
  • 맑음대구 17.1℃
  • 맑음울산 13.6℃
  • 맑음광주 15.8℃
  • 맑음부산 19.1℃
  • 맑음고창 ℃
  • 맑음제주 19.1℃
  • 맑음강화 12.8℃
  • 맑음보은 13.9℃
  • 맑음금산 14.5℃
  • 맑음강진군 17.7℃
  • 맑음경주시 13.4℃
  • 맑음거제 18.9℃
기상청 제공

낙농

지난해 100만여명이 낙농체험목장 찾아

체험형 목장 방문객수 증가한 반면, 관광형 목장은 감소

해외여행 수요 증가에 따른 지역 관광객 감소 여파 영향 
‘찾아가는 우유교실’ 운영 확대로 농촌체험 활성화 기대 

 

낙농진흥회(회장 김선영)는 낙농체험 인증목장 37개소를 대상으로 ‘23년 낙농체험목장 방문객 수를 조사한 결과 전년(1,109천명)대비 9.7% 감소한 1,001천명으로 집계되었다고 24일 밝혔다. 이는 코로나 이전(’17~19년) 평균 방문객이었던 98만 명에 비해서는 약 2.2% 증가한 것으로 코로나 이후 회복세를 보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23년 전체 37개 인증 목장 중 86.5%에 해당하는 32개소에서 낙농체험을 실시했으며, 나머지 5개 목장은 목장 자체 정비, 방역 강화 등의 이유로 낙농체험목장 운영을 중단한 것으로 나타났다. 

 

 

‘23년 낙농체험목장 유형별 방문객을 분석해 본 결과 체험형 목장의 방문객 수는 193천명으로 전년(188천명) 대비 2.9% 증가한 반면, 관광형 목장의 방문객 수는 808천명으로 전년(922천명) 대비 △12.3%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체험형 목장은 ‘노란버스 파동’ 및 럼피스킨병 확산의 영향을 일부 받았으나, 체험학습, 진로체험 확대 등의 영향으로 증가했다. 향후 미실시 목장의 운영재개 등으로 방문객 수는 점차 증가하여 연 20만명 수준을 상회할 것으로 전망된다. 


관광형 목장은 코로나 앤데믹 이후 해외여행 수요의 증가로 지역 관광객이 감소함에 따라 전년대비 감소한 수치를 보였으며, 이러한 추세로 향후 유지 또는 감소할 것으로 전망된다. 

 

낙농진흥회 관계자는 “올해에도 체험목장 신규인증은 물론 초등학교와 목장간의 연계사업인 ‘찾아가는 우유교실’의 운영 확대를 통해 낙농체험의 확대와 농촌체험 활성화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관련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