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4 (금)

  • 구름많음동두천 30.1℃
  • 구름조금강릉 27.3℃
  • 구름많음서울 31.9℃
  • 구름많음대전 31.5℃
  • 구름많음대구 33.0℃
  • 구름조금울산 28.1℃
  • 구름많음광주 30.0℃
  • 구름조금부산 27.6℃
  • 구름많음고창 29.8℃
  • 구름많음제주 29.8℃
  • 구름많음강화 27.4℃
  • 구름많음보은 29.8℃
  • 구름많음금산 30.4℃
  • 구름조금강진군 29.8℃
  • 구름조금경주시 34.7℃
  • 구름조금거제 29.3℃
기상청 제공

낙농

‘2018 IDF 연차총회 학술위원회’ 공식 출범

18일 국내외 전문가 15인 참여한 가운데 1차회의 가져
학술위원장에 연세대 윤성식 교수 선임


 2018 IDF 연차총회 조직위원회 공동위원장(낙농진흥회 이창범 회장)은 지난 18일 '2018 IDF 연차총회‘ 행사 및 학술프로그램을 전담할 브레인 조직인 ’2018 IDF 연차총회 학술위원회‘를 출범시켰다고 밝혔다.  

 

이날 출범한 ‘2018 IDF 연차총회 학술위원회’는 행사 주제 선정에서부터 행사 전체 프레임 설정, 세부 학술 프로그램 구성, 연사·좌장 선정까지 행사 전반의 기획업무를 담당하게 되며, 연세대 윤성식 교수가 위원장으로 선임되었다. 

학술위원회는 낙농, 유가공, 영양건강, 식품안전, 동물복지, 환경 등 학술컨퍼런스를 전문적 지식을 바탕으로 주도적으로 수행할 수 있는 저명한 학계 전문가를 추천받아 최종 국내 12인, 해외 3인으로 구성되었다.

 

성식 위원장은 “각자 바쁜 와중에도 한국 낙농산업 발전이라는 일념하에 흔쾌히 학술위원직을 수락해 주신 위원분들께 깊은 감사를 드리며, 동 행사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 학술위원장  으로서의 역할에 최선을 다하겠다고”고 말했다.  

 

‘2018 IDF 연차총회’ 조직위원장인 낙농진흥회 이창범 회장은 “2018년 행사는 국내 식품브랜드의 세계시장 진출 기회를 제공함은 물론 유가공?식품 브랜드 가치 상승으로 낙농·유가공산업이 한층 더 도약하는 계기가 될 것” 이라며 동 행사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 ‘학술위원회’는 물론 정부, 업계, 학계 모두의 협조가   절실하다.”고 밝혔다.  

 

한편, 이날 열린 제1차 회의에서는, 학술위원회의 운영방향과 행사주제에 대한 논의가 있었으며, 앞으로 4월 중 행사 주제(Main Theme)를 확정 후, 10여개 내외의 학술프로그램 구성에 대한 논의를 본격화할 예정이다.
 한편 ‘2018 IDF 연차총회’는 2018년 10월 대전에서 개최되며, 세계 50여개국 2,000여명에 달하는 낙농관련 전문가가 참석함에 따라 대전의 지역 경제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전망된다.

 

※ ‘IDF(국제낙농연맹) 연차총회’는 자국의 낙농·유가공산업의 홍보를 위해 유치경쟁이 매우 치열한 행사로서, 한국은 2013년(제101차) 일본 총회에서 2018년 총회 개최를 확정

배너
배너

관련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