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4 (금)

  • 구름많음동두천 31.1℃
  • 구름많음강릉 26.9℃
  • 구름많음서울 32.6℃
  • 구름많음대전 31.3℃
  • 구름많음대구 33.6℃
  • 구름조금울산 28.8℃
  • 구름많음광주 32.3℃
  • 구름많음부산 28.2℃
  • 구름조금고창 31.0℃
  • 구름많음제주 30.9℃
  • 구름많음강화 26.1℃
  • 구름많음보은 30.8℃
  • 구름많음금산 31.1℃
  • 구름많음강진군 29.8℃
  • 구름많음경주시 33.3℃
  • 구름많음거제 28.7℃
기상청 제공

낙농진흥회장에 김선영 전 검역본부 인천공항본부장 선임

“상생과 소통, 변화와 혁신 통해 낙농산업 안정적 발전에 기여”

낙농진흥회는 29일 임시총회를 개최하고 공석중이던 낙농진흥회장에 김선영(金先泳, 65세) 前농림축산검역본부 인천공항지역본부장을 선임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올해 4월 전임 최희종 회장의 중도 사임 이래 9개월 동안 회장 공석 상황이 계속돼 오던 낙농진흥회에 새로운 변화의 계기가 마련될 것으로 보인다. 

 

신임 김선영 회장은 충북 진천 출신으로 청주고(49회)와 육사(36기)를 졸업했다. 
농식품부에서는 농업정책국 농정과 근무를 시작으로 가공산업과, 농촌인력과, 식량정책과를 두루 거쳤으며,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 제주·강원지원장 및 원산지관리과장에 이어 농림수산식품부 감사 담당관, 장관비서관, 농림축산검역본부 인천공항지역본부장 등을 역임했다.

 

공직을 뒤로하고 ‘14년부터는 한국농수산물도매시장법인협회 부회장을 역임하면서 농산물 유통의 발전에도 기여하였다는 평가를 받았다.

 

김선영 회장은 취임에 앞서 “2년여에 걸친 오랜 논의 끝에 내년부터 용도별 차등가격제라는 새로운 제도가 시작을 앞두고 있는데, 힘들었던 과정을 통해 얻어낸 결과물인 만큼 이 제도가 안정적으로 정착하고, 이를 통해 낙농산업이 한 단계 도약할 수 있도록 하는데 노력을 해나갈 것”이라고 밝히며, “산업 구성원간의 화합을 통해 우리 낙농산업이 지속가능한 미래지향형 산업으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하는데 미력하지만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하였다.

 

신임 김선영 회장은 지난 30여 년간 공직에서 경제분야 및 농업분야에서 풍부한 행정경험을 쌓아온 만큼 제도개선 등의 과정 속에서 격동의 시간을 겪어온 낙농진흥회가 새로운 전환점을 마련하는데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김선영 신임 회장의 임기는 ‘23년 1월 1일부터 ’25년 12월 31일까지 3년 간이다.

배너
배너

관련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