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25 (일)

  • 맑음동두천 33.9℃
  • 구름조금강릉 31.4℃
  • 구름조금서울 35.3℃
  • 구름많음대전 33.3℃
  • 구름많음대구 32.1℃
  • 구름많음울산 30.5℃
  • 구름많음광주 33.0℃
  • 구름많음부산 30.6℃
  • 구름조금고창 33.5℃
  • 제주 27.0℃
  • 구름많음강화 33.2℃
  • 흐림보은 29.7℃
  • 흐림금산 31.9℃
  • 구름많음강진군 32.3℃
  • 흐림경주시 31.2℃
  • 구름조금거제 29.3℃
기상청 제공

한돈자조금·101번지 남산돈까스 “한돈 우수성 알리기” 맞손

URL복사

2일 한돈인증점 단체인증 업무협약 체결

남산돈까스 “국내·외 고객에 한돈 프리미엄 돈까스 제공 약속”
하남돼지집·본래순대·화포식당 이은 4번째 프랜차이즈 업무협약

 

 

한돈자조금관리위원회(위원장 하태식)가 수입산 돼지고기와의 차별화와 우리 돼지 한돈의 우수성을 알리기 위해 프리미엄 돈까스 외식업체 브랜드인 ‘101번지 남산돈까스’와 손을 잡았다.

 

한돈자조금과 ‘101번지 남산돈까스’를 이끄는 (주)에스엠제이컴퍼니는 2일 서초동 소재 제2축산회관에서 한돈인증점 단체인증 업무협약(MOA)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전국의 ‘101번지 남산돈까스’ 매장은 위생 및 식자재를 엄격하게 인증하는 한돈인증사업에 참여해 소비자에게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게 됐다. 더불어 한돈자조금에서 지원하는 다양한 홍보 프로모션을 통해 소비자가 한돈을 보다 믿고 안전하게 먹을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고, 한돈의 소비 활성화와 한돈산업의 위상을 높이는 데 앞장서게 된다.

 

‘101번지 남산돈까스’는 현재 17개의 직영점 및 전국 40여 개의 가맹점을 운영하고 있어, 기존 954개(8월 말 기준)였던 한돈인증점이 990개소로 대폭 증가해 2020년 말에는 한돈인증점 1,000개소를 돌파할 예정이다.

 

이번 업무협약 체결식에서 하태식 위원장은 “국내·외 관광객에게 큰 인지도를 가진 101번지 남산돈까스와 단체인증 업무협약을 체결하게 되어 기쁘다”며 “이번 기회로 먹거리에 대한 사회적 불안감 해소는 물론 한돈이 소비자에게 한 걸음 더 가까이 갈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더불어 “앞으로도 우리 돼지 한돈만을 취급하는 음식점과 식육점을 발굴하는 한돈인증사업을 통해 소비자의 먹거리에 대한 불안을 해소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며 한돈산업의 경쟁력 강화에 대한 의지를 밝혔다.

 

하남돼지집, 도드람 본래순대, 화포식당에 이어 한돈자조금이 네 번째 업무협약을 체결한 프랜차이즈 업체인 ‘101번지 남산돈까스’는 연간 70만 명의 국내·외 관광객이 자주 찾는 지역 명소형 브랜드이자 27년간 운영된 돈까스 전문점으로서 한돈산업 경쟁력 강화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보인다.

 

한편 이날 협약식은 사회적 거리 두기와 마스크 착용, 최소 인원만 참여하는 등 방역지침을 철저히 준수하며 약식으로 진행됐다.

배너

관련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라이프&health

더보기
실용화재단, ‘2021년 식품 우수기술 100선 자료집’ 발간
농업기술실용화재단(이사장 박철웅)은 식품관련 기업에서 활용할 수 있는 사업화 가능성이 높은 유망기술을 담은 ‘2021년 식품 우수기술 100선 자료집’을 발간한다고 22일 밝혔다. 재단에서 운영하는 ‘식품 기술이전협의체’의 32개의 대학·출연연에서 보유하고 있는 식품관련 특허기술 1,562건 중 전문가협의회를 통해 시장성, 기술 수요 및 사업화 가능성 등을 판단하여 100건의 사업화 유망기술을 선정했다. 자료집에는 ①(기술특성)기존 기술과 비교하여 차별화된 장점, 신규성 또는 혁신적 기능, ②(기술시장동향) 기술·제품 시장의 규모, 시장 성장 전망과 소비자 동향, ③(개발현황/응용분야) 기술 적용 결과물로 도출될 제품의 형태와 사업가능 분야 등의 내용을 담았다. 자료집에 수록된 100개의 기술은 정보무늬(QR 코드)를 이용하여 특허 명세서와 연동되도록 하여 기술의 자세한 정보를 보다 쉽게 조회할 수 있다. 박철웅 이사장은 “식품기업들이 이번 자료집의 활용을 통해 제품개발을 촉진하고 고부가가치 식품의 신시장 창출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며, 재단은 기업이 대학, 출연연에서 개발한 우수한 기술을 이전받아 신속하게 사업화 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밝